Language
한국어

자유마당new comment

우주는 우리를 돕고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의식 있는 삶에
눈을 떠가고 있습니다. 빛의 지
구는 내면에 있는 다양한 차원
의 의식을 통합하여 평화와 조
화의 빛을 내기 시작하는 사람
들의 교류 장소입니다.


신과나눈이야기한국모임
http://cafe.naver.com/cwgkorea


자유게시판







소련 KGB -- 북한 보위부 -- 주사파.

학생운동권 혁명론.

점조직 정파전쟁의 유입경로.



                


386 NL(민중해방파)주사파는

 여권이건 야권이건 정치에서 좀 사라져라

 




주사파? 주체사상이 뭐냐구요?

황당하지만 진짜 이런 인간들 있어요.





그 많던 주사파는 어디로 갔을까?


이명박의 뉴라이트, 운동권의 퍽치기. 정의당, 동부연합, 인천연합,...

다 됐고 그들의 퇴행적 행태를 분석합니다.

NL 이고 PD 고 뭐고. 포섭과 대의원, 조직장악의 대가들.




운동권의 정치권 진출과 떨거지 주사파의 발악.




이재명시장님이 경기동부연합이란 얘기가 아닙니다.

성남연합 조심하란 얘깁니다.







진보정치 세력 분석.

여러분에게 마지막 퍼즐을 맞춰드릴게요.





경기동부연합 마지막 편, 난쟁이가 쏘아올린 작은 공,

이석기, 민혁당, 98년 여수 반잠수정.





96년 98년 북한잠수정사건의 전후결말.

그리고 동독의 슈타지와 빌리 브란트.


2


진보언론이 친노언론은 아닙니다.

운동권 언론이라고 봅니다.

대안을 모색해 보겠습니다.



한겨레 성한용기자 아들 인재근 의원 비서?

 문재인 아들 특혜의혹이 해소 안 되셨다길래.






이명박. 악의 브로커. 활동 재개.



profile
조회 수 :
163
등록일 :
2017.04.19
18:43:18 (*.13.103.52)
엮인글 :
http://www.lightearth.net/free0/615108/400/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www.lightearth.net/615108

베릭

2017.04.19
21:14:18
(*.13.103.52)
profile





        


싸드 문제에 대한 저의 입장.

문재인이 문제가 아니라

언론 지식인 정치인 니들 싹 다 문제





     

                       



진보 진영에선 김진명하면 미친사람 취급하는 사람들이 꽤 있는 데
이번 사드 사태와 관련되어서 우리가 반대하면 끝으로 보는 거 같아서
캐나다 피어슨 총리 얘기를 하면서 미국이 어떻게 나올지 잠깐 생각해봤습니다



             "사드를 번복하면 미국이 보복한다." 김진명 말이 헛소리라고?



베릭

2017.04.21
08:49:12
(*.13.103.52)
profile

5자 대결시 文 40.0% 安 30.1%..호남선 文 53.6% 安 31.8%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안철수 국민의당 대통령 후보가 다자구도 지지도 조사에서 9.9% 포인트의 격차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21일 나타났다.

동아일보가 지난 18일부터 19일까지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리서치앤리서치에 의뢰에 전국 19세 이상 성인 남녀 1009명을 대상으로 실시해 이날 보도한 여론조사 결과 문 후보의 지지율은 40.0%를, 안 후보의 지지율은 30.1%를 기록했다.

동아일보·R&R 조사..TK선 文 28.8% 安 23.5%
© News1 이은주 디자이너

(서울=뉴스1) 김정률 기자 =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안철수 국민의당 대통령 후보가 다자구도 지지도 조사에서 9.9% 포인트의 격차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21일 나타났다.

동아일보가 지난 18일부터 19일까지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리서치앤리서치에 의뢰에 전국 19세 이상 성인 남녀 1009명을 대상으로 실시해 이날 보도한 여론조사 결과 문 후보의 지지율은 40.0%를, 안 후보의 지지율은 30.1%를 기록했다.

이어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 10.2%, 심상정 정의당 후보 4.7%, 유승민 바른정당 후보 2.5% 순 이었다.

특히 야권의 심장이라고 불리는 호남에서 문 후보는 53.6%의 지지율을 기록해

31.8%를 얻은 안 후보를 21.8%차이로 따돌렸다.

 

후보에게 과반 이상의 지지를 보낸 지역은 호남이 유일했다. 공식 선거 운동 이후 문 후보의 호남 공략이 먹혔다는 분석이다.

대구·경북 지역에서도 문 후보는 28.8%를 기록해 23.5%를 얻은 안 후보를 제쳤다. 안 후보는 대전·충청 지역에서만 35.8%기록해 33.3%를 얻은 문 후보를 이겼다.

연령대 별로는 20대부터(문 46.6%, 안 22.7%), 30대(문 58.7%, 안 19.5%), 40대(문 48.4%, 안 29.0%), 50대(문 34.3%, 안 33.4%)까지는 문 후보가, 60대(문 19.2%, 안 41.5%)에서는 안 후보가 앞섰다.


이번 여론조사에 스스로를 '보수'라고 밝힌 응답자 중 39.8%를 안 후보를 선택했지만, 홍 후보도 29.0%를 기록하면서 보수층 지지들 사이에서 홍 후보가 안 후보를 10%대까지 추격했다.

또 문 후보는 그동안 민주당 정당 지지율을 줄곧 밑 돌았지만 이번 여론조사에서는 거의 같은 수준(민주당 40.6%)까지 올라왔다.

지지층의 충성도에서는 문 후보가 가장 높았다. 각 후보 지지층 중 "현재 지지 후보를 계속 지지할 것"이라고 답한 비율은 문 후보(76.4%), 심 후보(64.8%), 안 후보(64.2%), 홍 후보(52.8%), 유 후보(45.5%)순으로 나타났다.

한편, 이번 조사는 전국 19세 이상 남녀 1009명을 대상으로 무작위 전화번호 생성기법(RDD)을 통해 유선(17.3%)·무선(82.7%) 전화면접 조사를 실시했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 응답률은 15.6%다.

자세한 조사개요와 결과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http://www.nesdc.go.kr)를 참조하면 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우리가 지금 이곳 지구에 있음은 우연이 아닙니다. 아트만 2015-08-18 56359
공지 [릴루 마세(Lilou Mace)] 포스터 갬블(Foster Gamble)과의 인터뷰 1부/ 2부 아트만 2014-05-10 69162
공지 가슴으로 느껴보세요 - '빛나는 꿈들' [46] 관리자 2013-04-12 93763
공지 자본주의 체제가 총체적 사기 임을 알려주는 동영상(한글자막) [67] 관리자 2012-12-09 121556
공지 각성을 위한 준비 --마이트레야(미륵) [6] [57] 관리자 2011-08-17 159269
공지 자유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 [3] [54] 관리자 2010-06-22 272237
15259 故 최경위는 억울하다 - 문정부 들어서자 정윤회 문건 재조사 [3] 베릭 2017-04-22 195
15258 친노는 죽여도 돼~ 네까짓게 뭔데! 라고 놀부심통을 부리는 진보와 보수 두세력들 [4] 베릭 2017-04-22 186
15257 메갈과 정의당 [2] 베릭 2017-04-21 185
15256 심상정의 의식 수준 [2] 베릭 2017-04-21 188
15255 주적이라고 찍으면 뭐가 달라집니까? [2] 베릭 2017-04-21 151
15254 현대사회의 물리학 담비 2017-04-20 180
15253 대선토론수준하고는 쯧쯧 [3] 베릭 2017-04-20 143
» 소련 KGB -- 북한 보위부 -- 주사파. 학생운동권 혁명론. [2] 베릭 2017-04-19 163
15251 ‘주사파 출신’ 하태경이 종북 논란 올인 까닭은? [3] 베릭 2017-04-19 173
15250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두얼굴의 인간들 [5] 베릭 2017-04-19 179
15249 오랜만에 들러서 [2] 조금더 2017-04-18 226
15248 생명체의 의식이 우주와 교감하는 원리 [3] 조가람 2017-04-17 497
15247 도의 길을 보다 [2] 가이아킹덤 2017-04-17 210
15246 안 알려진 안철수의 과거 -안철수 벤쳐 비리 [3] 베릭 2017-04-17 145
15245 더 플랜 [김어준의 파파이스#141] 정해진 결과를 위해 미리 만든 조작해킹프로그램 [7] 베릭 2017-04-16 156
15244 [ 문재인 ] 생명사랑 - 사람 동물 식물 자연 / 생명을 소중히 여기는 사람 [1] 베릭 2017-04-16 145
15243 문재인 "나도 반려인… 반려동물정책에 의지 있다 [5] 베릭 2017-04-16 157
15242 황상민 - 이번 대통령은 문재인 [2] 베릭 2017-04-16 143
15241 안드로메다인들의 관점에서 본 우주 역사 - 알렉스 콜리어 [18] 베릭 2017-04-14 239
15240 임종을 앞둔 전직 CIA 요원의 고백:로스웰 외계인 [1] 베릭 2017-04-14 2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