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nguage
한국어

자유마당

우주는 우리를 돕고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의식 있는 삶에
눈을 떠가고 있습니다. 빛의 지
구는 내면에 있는 다양한 차원
의 의식을 통합하여 평화와 조
화의 빛을 내기 시작하는 사람
들의 교류 장소입니다.


신과나눈이야기한국모임
http://cafe.naver.com/cwgkorea


자유게시판
숫자천부경 설명
①142857
1을 7로 나누었을때 나오는 무한반복 수
우주의 무한순환을 말한다.
최초 하나에서 초우주 일곱으로 갈라진현상.
②1422857
위의 숫자에 2가 중간에 하나 더 들어있다. 
그런데 아래 ⑧번은 2가 하나 빠져있다.(14857)
1422857과 17857의 차이다.
유전자의 층에서 2는 법의청사진으로 두려움의 층을 가르킨다.
편도체에 각인된 두려움을 이겨내라는 뜻으로 ⑧번이 말하고 있다.
③14285**42857
   (142857142857)
142857+142857을 두번 반복하면서 중앙 7과1을 지웠다.
무한반복수에서 맨 마지막과 처음을 지운것이다.
이는 시작도없고 끝도없다는 어떤 메세지가 아닐까 생각한다.
즉 7곱으로 나뉘어졌다가 다시 하나로 됨이 생략된체로 돌아간다는 뜻?
④142857
①반복
⑤142857
①반복
⑥17
1을 7로 나누면
⑦142857
①이 나온다.
⑧14857
②에서 2가 한번 더 들어갔다면 여기서는 2을 뺀 모습이다.
두려움을 이겨내고 전진할 것을 주문하였다.
⑨142857
①반복
⑩142857
①반복
⑪1422857
②를 반복
⑫1428542857
③을 반복
⑬1428
①에서 57을 지웠다.
성환57과 관련이 있을 듯 한데 잘 모르겠다.
성환은 원방각에서 원이고 5는 하느님이라고 했는데 7은 각과 방이 합해진 각의 숫자고...
5와 7이 없으니 성환만 남은 모양으로 우주가 태초로 다시 돌아가 원만 남은 상태다.
 
 
가이아킹덤
142857은 1을 7로 나눈 뒤 나오는 순환소수다.
끝없이 반복되는 순환소수로 분화와 환원을 되풀이하는 우주의 비밀을 나타낸 것이 숫자천부경이라 하겠다.
여기서 2의 숫자가 있고 없고가 중요하다.
유전자층에서 2는 법의청사진으로 두려움의 층이다.
근원의식이 발아하기위해서는 편도에 각인된 두려움을 이겨내라는 말이다.
즉 시작도 없고 끝도없이 나뉘어지고 합치고 다시 나뉘어지고 합치기를 무한으로 반복한다는 뜻을 나타냈다.
숫자천부경에서 알수있는 핵심

첫째, 최초의 하나에서 일곱으로 나뉘어졌다.
둘째, 순환소수처럼 무한으로 반복된다.
셋째, 시작도없고 끝도없다.
넷째, 두려움을 이겨내라..
다섯째, 맨 마지막은 공이다.

위 풀이는 가이아킹덤이 오래전부터 주장해온 숫자천부경 풀이로
가이아킹덤 순수 영감으로 풀이하였음을 밝혀둡니다.
(최초주장--2017.05.28)
2020.06.30.가이아킹덤 작성.


수정
유전자 2층은 법의청사진으로 두려움의 층인데 생명의나무로 오기한 것을 바로잡았습니다.
2020.07.02.정오무렵 바로잡음.
 


조회 수 :
66
등록일 :
2020.06.30
14:32:35 (*.208.81.24)
엮인글 :
http://www.lightearth.net/free0/639239/9a3/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www.lightearth.net/639239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지금부터 인신공격형 글들에 대하여는 즉시 관리합니다. [1] 아트만 2020-06-21 616
공지 상대방을 감정적 욕설로 비난하는 분들에게 알립니다. [2] 아트만 2020-06-12 614
공지 국제정세와 관련하여 실시간 전달되는 중요한 정보를 금일부터 올립니다. 아트만 2020-05-14 2115
공지 현재 진행중인 국내, 국제정세에 대하여.. 아트만 2020-01-09 5358
공지 어보브 메제스틱 (한글자막) -- 데이빗 윌콕, 코리 굿 출연 /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 [1] 아트만 2019-10-20 6297
공지 유엔 각국대표부에 보내는 제안서 [2018. 8. 29.] 아트만 2018-08-29 14536
공지 우리가 지금 이곳 지구에 있음은 우연이 아닙니다. 아트만 2015-08-18 78888
공지 [릴루 마세(Lilou Mace)] 포스터 갬블(Foster Gamble)과의 인터뷰 1부/ 2부 아트만 2014-05-10 92070
공지 가슴으로 느껴보세요 - '빛나는 꿈들' [46] 관리자 2013-04-12 117764
공지 자본주의 체제가 총체적 사기 임을 알려주는 동영상(한글자막) [67] 관리자 2012-12-09 146081
공지 각성을 위한 준비 --마이트레야(미륵) [6] [57] 관리자 2011-08-17 183813
공지 자유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 [3] [54] 관리자 2010-06-22 296238
15859 신강성이 물에 잠기고 봉황시가 물바다. 우환시에서는 가짜 금괴사건. 아트만 2020-07-03 84
» 숫자천부경과 순환소수 142857 탐구 가이아킹덤 2020-06-30 66
15857 사랑합니다 스승님. 가이아킹덤 2020-06-30 71
15856 잃어버린 여음을 찿아라. [1] 가이아킹덤 2020-06-29 66
15855 특별한 동영상입니다 / 무지개도사 아트만 2020-06-29 65
15854 어쩌다 빛의 지구가 이리 낮아지고 추하게 되는지 안타깝기만 합니다 [10] 하지무 2020-06-26 318
15853 앞으로의 장례문화는... 가이아킹덤 2020-06-25 64
15852 신과 나눈 이야기를 비판 분석한 글 ㅡ 닐 도널드 월쉬(Neale Donald Walsch), 그의 빛과 어둠. [4] 베릭 2020-06-23 179
15851 2020년에 돌아보니 무차원님과 TheSilverCord님은 2013년부터 예견력이 있었던것인가? 베릭 2020-06-22 134
15850 망라삼한에 조가람님 글쓰기를 허락하였습니다. [2] 가이아킹덤 2020-06-22 144
15849 고대의 거대한 경이로운 나무 아트만 2020-06-22 84
15848 빛의 지구 비난..아트만님을 비난하는 글을 쓰고 있네요.. [5] 태양신 2020-06-22 199
15847 빛의몸님 글쓰기 금지합니다. 아트만 2020-06-21 130
15846 베릭 아래 글들 지우고 또 다시 내 위로 올림 [3] 빚의몸 2020-06-21 101
15845 베릭 지금 자기글들 지우고 다시 위에 또 올리고 있다. 빚의몸 2020-06-21 51
15844 난 아무개 보니깐 미스트 아줌마 생각난다. [1] 빚의몸 2020-06-21 75
15843 강태웅님 글쓰기 금지했습니다. 아트만 2020-06-21 101
15842 베릭 자기글들 또 다시 지우고 위로 올렸어... [1] 빚의몸 2020-06-21 60
15841 태양신 저자는 논란의 흐름을 아예 모르네 빚의몸 2020-06-21 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