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nguage
한국어

자유마당

우주는 우리를 돕고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의식 있는 삶에
눈을 떠가고 있습니다. 빛의 지
구는 내면에 있는 다양한 차원
의 의식을 통합하여 평화와 조
화의 빛을 내기 시작하는 사람
들의 교류 장소입니다.


신과나눈이야기한국모임
http://cafe.naver.com/cwgkorea


자유게시판

무극(창조의 근원)과 태극(空과 水창조의 모체)으로 시공을 정의하면 우주(시공)의 본질은 무극으로 허虛하고, 이 자리에서 벌어져 현상화된 천지 시공의 본성은 태극으로 공空(근원적 창조성)하다.



우주 만물이 주기성을 갖고 음양 운동을 하는 이유를 동양의 우주 본체론으로 간단히 말하면, 태시太始 단계에서 동정動靜의 순환 반복 운동을 하는 태극수의 조화성에 따라 우주 만유(시공간 포함)가 화생하기 때문이다.(음양론에서 말하는 동정은, 과학에서 말하는 동정을 넘어서는 변화의 근본정신을 말한다.)

생명의 순환 사이클은, 자신의 본 성품을 상실해 가면서 분열·발전해 나가는 전반기 양陽의 역행逆行 과정과 본래의 순수 모습으로 돌아가는(통일 운동을 해 가는) 후반기 음陰의 순행順行 과정으로 크게 나뉜다.

이 두 과정이 음양의 태극 모양을 이루며 계속 순환한다. 우리는 천지의 조화 기운이 이끌어 가는 순역의 순환 섭리를 통해 ‘우주 시공時空의 본질’과 ‘인생의 섭리’, 그리고 ‘인류 문명의 역사가 전개되어 가는 기본 틀’을 알 수 있다.



 

99BEE24A5B38A2BF2D

태호복희가 처음으로 만든 태극기 : 8괘 3태극

 

 

 

991F784A5B38A2C017

크롭서클(crop-circle) 《식물이 일정한 방향으로 누워 형성된 커다란 문양, 이른바 ‘미스터리 서클’이 곳곳에서 발견되고 있다. 영국에서 발견된 서클에는 유클리드도 몰랐던 기하학 정리가 구현돼 있다. 자와 각도기로는 그릴 수 없는 것들이다.》

 


 

99A7864A5B38A2C00E

은하계 조감도 : 무한한 우주 / 그 중에 극히 일부인 은하계가 있다.



은하계를 중심으로 226,000,000년을 주기로 돌고있는 플레이아데스성단(Pleiades star cluster)이 있고, 그 성단 중심별인 알키오네(Alcyone)을 중심으로 26,000년을 주기로 돌고 있는 태양계가 있다. 


다시 태양(Sun)을 중심으로 1년에 한번 돌고 있는 지구에 우리는 살고 있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파일:external/imgnews.naver.net/0002688244_001_20170421152920302.jpg

명랑만화가 이정문 화백이 1965년에 그린 미래 상상도. 저 만화 안의 내용은 거의 대부분 현실화되었다.

'태양열을 이용한 집'[1], '전파신문', '로봇 청소기', '전기자동차', '소형 TV 전화기', '홈스쿨링', '부엌용 모니터'는 이미 완벽하게 구현되어 상용화가 끝나 대중에 보급된 상태며, '달나라 수학여행', '움직이는 도로', '자택치료'의 경우 상용화 단계까지는 아니지만 이미 제한적으로 사용되고 있다. 공항에서 사용하는 무빙워크가 '움직이는 도로'에 정확히 부합하며 이미 인간은 달에 갈 기술을 만든지 오래다. 비싸고 딱히 갈 이유가 없으니 안 가는 것 뿐. 유일하게 자택 치료가 현실화되기 어려운 상황이나 이미 원격진료 등은 보급된 지 오래다.

 

profile
조회 수 :
130
등록일 :
2020.06.11
22:53:34 (*.28.42.153)
엮인글 :
http://www.lightearth.net/free0/636652/c19/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www.lightearth.net/636652

베릭

2020.10.01
04:40:22
(*.100.106.169)
profile

《호오포노포노의 비밀》,

그 뒤를 잇는 또 한 편의 놀라운 비밀이 펼쳐진다!



한국에서의 성공에 멈추지 않고 일본으로 진출해 커다란 활약을 보인 코미디언 조혜련은 요즘 인간의 잠재력에 불씨를 지펴주는 자기 계발서에 푹 빠져 있는데, 그중 《호오포노포노의 비밀》을 적극 추천했다. 


전 문화부장관이자 실력 있는 연극 연출가인 김명곤 역시 한 월간지 인터뷰에서 이 책을 읽어볼 것을 권했다. 자기 자신의 영혼을 용서하고 사랑하고 고마워함으로써 행복과 성공을 거머쥐는 원리를 알려주는 책 


호오포노포노의 비밀》, 《호오포노포노, 평화에 이르는 가장 쉬운 길》은 이미 호오포노포노의 참뜻과 비결을 발견한 독자들로 인하여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



앞서 말한 두 권의 책이 휴 렌 박사에게서 호오포노포노를 전수받고 새로운 깨달음을 얻은 이들의 친절한 전달서라면 《호오포노포노의 지혜》는 최초로 휴 렌 박사의 목소리를 통해 호오포노포노의 진면목을 직접 들을 수 있는 책이다. 


휴 렌 박사는 ‘셀프 아이덴티티 호오포노포노(하와이의 전통 호오포노포노를 현대에 맞게 재창시한 호오포노포노의 정식 명칭)’를 창시한 모르나 여사에게 직접 전수받은 현존하는 호오포노포노의 대가라 할 수 있다.


심상화를 앞세운 이전의 자기 계발서들이 하나같이 머릿속을 ‘채우는’ 방법을 강조한 것에 반해 호오포노포노는 끊임없이 ‘비우는’ 방법을 설파한다. 그리하여 종국에는 우리가 지우고 비워낸 자리에 우리에게 꼭 필요한 무언가가 채워지도록 인도한다. 현재 한국은 여러모로 어려운 시국에 있다. 


이러한 상황 속에서 경기가 어렵다고, 먹고살기 힘들다고 투덜대는 당신의 불평을 지우고 호오포노포노의 지혜를 받아들인다면 어떤 불경기도 거뜬히 이길 수 있는 경쟁력이 현재와 미래 속에 가득 채워져 있을 것이다.




〈저자 소개〉


이하레아카라 휴 렌

문제 해결과 스트레스 해소 프로그램 전문가로 40년간 활동해온 휴 렌 박사는 유엔이나 유네스코, 세계 평화를 위한 인류 단합 국제회의, 세계 평화 회의, 인디언 전통 의학 회의, 유럽에서 열린 치유자들의 평화 모임, 하와이 주 교사 협회와 같은 단체 활동에 크게 이바지해왔다.


1983년부터 호오포노포노를 현대화한 공로로 하와이 인간문화재로 지정된 카후나 라파아우 모르나 날라마쿠 시메오나와 함께 호오포노포노를 전 세계에 알리는 데 주력해왔는데, 특히 하와이 주립 정신병원의 중증 환자 병동에서 3년간 상담 심리학자로 일하며 호오포노포노 치유법으로 큰 성과를 거두었다.


현재 그는 발달 장애자나 정신병을 앓는 범죄자, 그리고 그들의 가족들과 일한 폭넓은 경험을 기반으로 세계를 여행하며 그가 아끼는 하와이식 요법에 대한 워크숍을 열고 있고, 이에 《호오포노포노의 비밀》을 집필한 조 바이텔 박사도 자주 동참하고 있다.


사쿠라바 마사후미

1953년 아키타 현 출생으로 세이조 대학 경제학부 졸업 후 출판 기획자로서 서적 및 잡지를 기획, 집필, 편집, 제작해왔다. 과학, 비즈니스, 경제, 사회, 스피리츄얼 등 폭넓은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으며 수많은 베스트셀러를 탄생시켰다. 


지은 책으로 《아미노산의 과학》, 《단번에 이해하는 DNA!》,《수학으로 아는 일본인의 잠재력》 등이 있다.




〈역자 소개〉


이은정

이화여자대학교를 졸업하고 클릭 아시아와 SJ 인터내셔널에서 근무했으며 일본어 교사 양성 과정을 수료했다. 


현재 이화여자대학교 통번역 대학원에 재학 중이며 번역 에이전시 엔터스코리아 소속 일본어 전문 번역가로 활동 중이다. 옮긴 책으로 《행복을 위해 버려야 할 79가지》, 《시급 10만 원짜리 인재가 돼라》, 《여자의 무사도》 등이 있다.




〈감수자 소개〉


박인재

번역 프리랜서이자 명상지도가. 주로 외국의 자기 계발 자료 및 영성 자료를 한국에 소개하는 일을 하고 있다. 양자물리학 영화 〈What the bleep do we know!?〉 시리즈, 〈시크릿〉의 자막을 공동 번역했으며, 오프라 윈프리 쇼 ‘시크릿’ 편 자막을 제작했다. 지금은 네이버 호오포노포노 카페(cafe.naver.com/hooponopono)와 사이트(hooponopono.kr)를 통해 호오포노포노를 한국에 알리고 있다.


임영란

고려대에서 심리학 박사 학위를 받았고 한국심리학회의 임상심리전문가로서 병원과 대학에서 활동했다. 2001년부터 일본으로 건너가 자기계발 프로그램인 아바타 코스를 안내했으며 인도의 명상 프로그램인 원네스 딕샤를 전하고 있다. 최근에는 호오포노포노를 접하고 쉽고 간단한 정화의 힘에 매료되어 일본과 한국에 이를 알리는 일을 하고 있다.


베릭

2020.10.01
04:40:51
(*.100.106.169)
profile
차례 보기〉


프롤로그


│제1장│ 순조롭지 못한 삶의 원인은 과거의 기억에 있다



불행한 기억을 정화하여 진정한 삶으로

거듭 부정했지만 결국 가까워진 모르나와 나

신성의 지혜와 직접 연결되는 호오포노포노

대학에서 배운 심리치료와 전혀 다른 방법

정화를 계속하여 인생에 새로운 장을 열다

범죄를 저지른 정신장애자 수용 병동에서의 정화

평균 7년 수용되었던 환자들이 4, 5개월 만에 퇴원하다

백 퍼센트 내 책임이라고 생각하지 않으면 아무것도 해결되지 않는다

무슨 일이 일어나든 백 퍼센트 내게 책임이 있다

기억이 낳은 현실을 극복하는 힘

병동이 엉망진창인 것도 모두 내 탓이다

신성의 지혜가 보내준 영감에 따라 생을 살았던 모르나




│제2장│ 진정한 삶으로 돌아가 자유롭고 풍요롭게 살라


본래의 모습에 신성의 지혜에서 나온 빛이 도달한다

인간은 무의식의 색안경을 끼고 세상을 본다

신성의 지혜와 함께이며 모든 책임은 내게 있다

인간은 기억을 계속 제거하기 위해 이 세상에 태어난다

정화를 할 뿐 고민의 내용은 상관없다

호오포노포노는 무의식 속의 기억을 제거하는 과정

동식물도, 물건도 모두 깨달은 존재이며 의식을 지니고 있다

눈에 보이지 않는 에너지와 파동을 정돈한다

그 자체의 의식에 맡기고 집착을 버리면 모든 일이 잘 풀린다

자기 자신이 바뀌지 않으면 세상은 바뀌지 않는다

제로가 되면 본래의 모습, 역할이 가장 적합한 방향으로 이끌어진다

노력하지 않고도 재능이 저절로 꽃을 피운다

새로운 발상이 솟아오른다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면서 살면 병이 날 리가 없다

남이 앓고 있는 병의 원인도 모두 내 안에 있다

정신장애는 영혼이 몸에서 빠져나가버리기 때문에 생긴다

무의식을 혼란시키는 이름이 정신 질환을 유발한다

우울증과 같은 정신 질환에 대처하기 위한 ‘뫼비우스의 띠’ 명상법

고혈압 치료에 현저한 효과를 보이다

실제 임상에서도 성과가 나타나기 시작한 호오포노포노



│제3장│ 무의식을 정화해 있는 그대로의 삶을 사는 방법



가장 중요한 것은 무(無)가 되는 일

무의식을 정화하는 호오포노포노의 방법

네 마디 말로써 겪은 놀라운 체험

무의식, 즉 내면의 아이를 돌보고 납득시키기

애정을 담아 내면의 아이 돌보기

유년 시절에 내면의 아이의 존재를 깨달은 사람들

네 마디 말 대신 정화를 계속해주는 방법

호오포노포노의 정화 도구와 사용 방법

일상생활에서 정화를 도와주는 씨포트 상품의 효과

씨포트 상품들로 고민이 해소되고 인생이 바뀌다




│제4장│세 사람의 대담



시들어버린 식물이 되살아나고 꽃이 오랫동안 피어 있었다

호오포노포노를 믿지 않는 사람에게도 효과가 있다

고민과 고통은 자신의 기억이 만들어내고 있다

세상의 모든 사람들이 호오포노포노를 한다면 모든 문제가 해결될 것이다

‘신성을 죽이고 집에 도착하도록’이라는 말의 의미

‘백 퍼센트 내 책임’이라는 말을 명심하자

부모 자식 간의 관계가 좋아지는 호오포노포노 정화

집에서만 은둔하는 아이의 문제도 해결된다

건물이나 방, 모든 동식물에 존엄한 의식이 있다

많이 헤맨 끝에 감사의 마음을 갖게 되었다

부모에게 사랑받지 못한 기억

남을 비난하면 신성의 지혜가 보내는 빛이 차단된다

억압당해온 여성의 기억이 유방암과 전립선암으로 나타나다

가정 폭력이나 전쟁도 정화를 통해 해결할 수 있다

수천 년 동안 축적된 남성에 대한 여성의 원한을 없애다

내면의 아이를 사랑하는 것으로부터 모든 것이 시작된다

반드시 마음이 담겨 있지 않아도 된다.



│부록│호오포노포노 체험담



에필로그


○●□■◇■

베릭

2020.10.01
04:41:16
(*.100.106.169)
profile
출판사 서평〉


아직도 인생의 터닝포인트를 못 만났는가?

삶과 세상을 내 편으로 만드는 새로운 패러다임에 눈떠라!



생활비 때문에 늘 머리를 싸매고 고민했던 싱글맘 A. 


이런 상태에서 16년간 가슴속에 불안과 슬픔만을 켜켜이 쌓아온 그녀는 점차 자살 충동에 휩싸였다. 하나뿐인 아들을 보면서도 전혀 기쁨을 느낄 수가 없었고 항우울제를 먹으며 근근이 하루하루를 살아가고 있었다. 


그런 그녀가 어느 날 호오포노포노를 만났다. 휴 렌 박사가 진행하는 호오포노포노 세미나에 참가하고 가슴 깊이 호오포노포노를 받아들이고부터 그녀의 인생이 바뀌기 시작했다


그녀는 아들에게 잔소리하는 버릇을 고쳤고 지긋지긋하기만 했던 요리사 일을 즐겁게 해나갈 만큼 왕성한 기력을 되찾았다.


일에 대한 창조력이 한없이 샘솟았고 얼마 후 〈포춘〉에 선정된 500대 기업 간부를 고객으로 맞는 등의 상상치도 못했던 성공이 이어졌다. 


얼마 전만 해도 아들에게 ‘자살 충동’을 고백한 A로서는 스스로 생각해도 너무나 놀라운 변화였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또 다른 예로 자기 자신과 주변 환경을 어떻게든 바꾸고자 하는 의욕에 넘친 B의 이야기를 들어보자. 


친구들로부터 ‘세미나 마니아’라는 별명을 얻을 정도로 그녀는 자기 계발에 도움되는 세미나라면 어디든 가리지 않고 찾아다닐 정도로 자기 계발에 대한 열정이 남달랐다. 


하지만 그런 B도 마흔이 되자 갱년기와 우울증을 피할 수 없었다. 급기야 모든 의욕을 잃은 그녀는 회사 운영도 멈추고 집 안에만 틀어박힌 신세가 되었다. 


그런 B에게 유일한 낙은 ‘이사’였다. 썩 괜찮아 보이는 집으로 이사를 가도 2, 3주가 지나면 다시 인터넷에서 새로운 집을 찾고는 했다. 말하자면 ‘이사 중독’에 걸린 것이다. 


그러던 중 친구의 소개로 호오포노포노 사이트를 방문한 B는 완전히 사그라진 줄로만 알았던 에너지가 다시금 솟아나는 것을 느꼈고, 가벼운 마음으로 호오포노포노 세미나에 참석했다. 우울한 기분에 휩싸여 어느 집에도 편안함을 느끼지 못했던 B는 호오포노포노를 받아들이면서 진정으로 바랐던 집을 손에 넣게 되었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드라마나 영화 줄거리가 아니다. 《호오포노포노의 지혜》의 부록 부분에 소개된 호오포노포노를 체험한 일반인들의 이야기 중 일부 줄거리다. 


호오포노포노가 전하는 진정한 심상화를 받아들이고 마침내 자신이 원하는 집을 얻은 B의 이야기가 특히 인상적이다. 


몇 년에 걸쳐 인생의 참된 지혜를 찾아다니다 결국 자신의 인생에 꼭 맞는 법칙을 알게 된 그녀는 거짓말처럼 마음에 쏙 드는 집을 발견하고 마침내 만족스러운 이사를 하게 된다.


살고 있던 집에 진저리를 치며 마치 예전의 집을 버리듯이 이사를 다녔던 과거와는 달리, 호오포노포노를 알고 나서 정말로 원하는 집을 기적같이 얻은 그녀는 이사 갈 집뿐 아니라 이전의 집에 대해서도 강한 사랑을 느낀다. 마지막 이사에 대해 그녀는 이렇게 말했다.

“이것이야말로 진정한 이사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우리들은 변화를 꿈꿀 때 과거의 실수나 불만족스러운 자신의 행동 등을 미워하거나 애써 버리려고 한다. 그러나 미움이 지속되는 한 진정으로 버리는 것은 불가능하다. 그것은 어떻게든 현재, 그리고 미래의 우리를 괴롭히고 망친다. 


진정한 변화는 자유로워짐으로써 가능해진다. B의 경우처럼 자신이 살고 있던 집에 대한 순수한 애정을 품을 수 있어야만 비로소 참된 변화를 일굴 수 있는 것이다. 


《호오포노포노의 지혜》는 우리의 마음이 고독과 불평 속에서 사랑과 평화로 이사할 수 있도록 그 지혜롭고 단순한 길을 터준다.


경제 위기를 극복하는 결정적 비법, 정화하라!

정화는 당신의 인생을 비롯하여 세계를 풍요로 이끌 수 있다



‘우리는 우리가 하는 생각의 결과’라는 말이 있다. 마찬가지로 세계는 인류가 하는 생각의 결과이다. 그리고 그 생각은 우리가 평소 의식적으로 하는 생각과 함께 먼 과거로부터 전해 내려온 방대한 기억, 즉 무의식 속 기억을 모두 포함하고 있다. 때문에 ‘이 상황을 바꾸고 싶다’라는 생각만으로 현실을 변화시키는 것은 불가능하다. 


다시 말해 ‘자장면 먹고 싶다, 4천 원만 생겼으면’ 하고 백 번 천 번 바라고 꿈꿔봐야 4천 원은 하늘에서 떨어지지 않는다.

내가 바라는 것이 좀처럼 이루어지지 않는다거나, 내가 하고자 하는 일에 필요한 것을 소유하지 못해 불평하고 있다면 그 상황을 뒤집을 가장 우선적인 해결책은 그것을 마냥 바라는 것이 아니다. 


그 상황에서 내가 생각하고 있는 것을 비우고, 비우고, 비우는 것이다. 나의 음주 습관이 불만스럽다면 그 습관을 버리기보다 그 습관에 대한 불만부터 정화하고, 내 지갑 사정이 걱정된다면 경제력을 바꾸려고 발버둥치기 전에 걱정하는 마음부터 정화하는 것이다. 


이것이 호오포노포노의 밑바탕에 깔린 기본 정신이다. ‘원하면 이루어진다’는 메시지는 각박한 사회 속에서 겨우 겨우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세상이 심어준 달콤한 환상이다. 


그리고 그 환상은 어떤 불량식품보다 위험하다. 간절히 원하고 꿈꾸며 살아왔는데 남는 것이 아무것도 없을 때의 절망감과 상실감은 인간 정신을 극단의 우울한 나락으로 떨어뜨릴 수 있기 때문이다. 


물론 원하는 것이 있다면 그것에 필요한 실천이 반드시 수반되어야 한다. 단, 영속적이고 완벽히 만족스러운 성공을 거두려면 호오포노포노의 지혜가 필요하다. 


그것은 바로 기억에 찌든 내 무의식과 의식이 원하는 것, 집착을 버리고 나를 완전히 비워야만 진정으로 내게 필요한 것을 원하고 거둘 수 있다는 원리이다. 


이는 다시 말해 인간에게 주어진 잠재력을 완전하게 발휘하는 유일무이한 방식이다.


오늘날의 시류에서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현 정부를 욕하고 어디 돈벼락 안 떨어지나 넋두리하고 환율이 얼마가 올랐네, 밀가루 값이 또 올랐네 불평할 것이 아니라 지금의 상황을 온전한 사랑으로 끌어안고 온전한 책임을 느끼며 정화하는 것이다. 우리 의식에서 멀찌감치 떨어진 휴지통에 버리고 버리고 또 버리는 것이다. 호오포노포노가 전하는 정화의 방법은 어렵지 않다. 



호오포노포노의 근원적이고 신비롭기까지 한 지혜를 받아들일 수 있는 순수하고 너른 가슴의 소유자라면 그 방법으로 인한 일상생활의 변화도 그리 어렵지 않게 발견할 수 있으리라.




<책 속으로>


이 세상에 사는 사람들은 ‘누구나(anybody)’이고 ‘모두(everybody)’인 동시에, ‘누군가(somebody)’가 될 수도 있고 ‘아무도(nobody)’가 될 수도 있습니다. 


꼭 해야 할 중요한 일이 있다고 칩시다. 그 일은 누구나(anybody) 가능한 것이기 때문에 누군가(somebody)가 할 것이라는 생각이 들어도 아무도(nobody) 하지 않습니다. 모두(everybody) 누군가가 해줄 것이라고 생각했기 때문이죠. 


그렇게 누구나 가능한 일을 아무도 하지 않은 결과, 모두가 남을 탓하기만 하다가 끝나버리고 맙니다. 


이처럼 모두 자신의 문제라고 생각하지 않고 그대로 내버려둡니다. 하지만 어떤 문제에 대하여 백 퍼센트 자신의 책임이라고 생각하는 사람이 없으면 그 문제는 결코 해결되지 않습니다.



_제1장 순조롭지 못한 삶의 원인은 과거의 기억에 있다 中


우리를 컨트롤하고 있는 것은 백만의 데이터이건만, 우리는 그 백만 중에서 1밖에는 인식할 수 없습니다. 


자신이 잘 알고 행동하고 있다고 여기는 경우에도, 자신을 움직이고 있는 것이 정말 무엇인지 실제는 모르고 있는 것입니다.

사람은 태어난 순간부터 무의식 속의 기억을 정화하기 위해서 살고 있습니다. 


무의식은 늘 방대한 기억에 접속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이제 막 태어난 아이라고 하더라도 과거의 기억과 무관한 것이 아닙니다. 사람은 누구나 무의식 속에 제거하기 위한 기억을 저장해놓고 살고 있는 셈입니다.



_제2장 진정한 삶으로 돌아가 자유롭고 풍요롭게 살라 中


오늘도 내일도 아마 나는 조용히 정화를 계속할 것입니다. 언젠가 나는 깨달았습니다. 실은 내가 계속해서 홀로 정화를 해왔다는 사실을요. 영원히 계속되는 고독하고 쓸데없는 노력이라고 생각하면서 해온 것이 빛의 길, 자신감으로 충만한 길로 바뀐 것은 휴 렌 박사의 모습을 본 후였습니다. 


그 검고 빛나는 눈동자에서 나 자신과 박사 그리고 모든 사람이 속한 진정으로 아름다운 ‘무한’을 보았기 때문에 확신할 수 있습니다.



지금까지 쓴 것은 나만의 특별한 경험이므로 참고가 될지 모르겠지만 남을 의식해서 스스로 자신감의 빛을 지워버리는 사람에게 호오포노포노는 아주 효과적이라고 생각합니다.



_제3장 무의식을 정화해 있는 그대로의 삶을 사는 방법 中 요시모토 바나나의 글


몸이 무겁다고 느끼는 것은 이른바 빚을 안고 있는 상태입니다. 영혼의 빚, 다시 말해 기억의 양이 무게로 나타나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몸이 무겁다고 느껴진다면 영혼의 빚이 늘고 있다고 생각하고 정화를 해야 합니다.

_제4장 세 사람의 대담 中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지금부터 인신공격형 글들에 대하여는 즉시 관리합니다. [1] 아트만 2020-06-21 2961
공지 상대방을 감정적 욕설로 비난하는 분들에게 알립니다. [2] 아트만 2020-06-12 3087
공지 국제정세와 관련하여 실시간 전달되는 중요한 정보를 금일부터 올립니다. 아트만 2020-05-14 6039
공지 현재 진행중인 국내, 국제정세에 대하여.. 아트만 2020-01-09 9543
공지 어보브 메제스틱 (한글자막) -- 데이빗 윌콕, 코리 굿 출연 /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 [1] 아트만 2019-10-20 10392
공지 유엔 각국대표부에 보내는 제안서 [2018. 8. 29.] 아트만 2018-08-29 18323
공지 우리가 지금 이곳 지구에 있음은 우연이 아닙니다. 아트만 2015-08-18 82863
공지 [릴루 마세(Lilou Mace)] 포스터 갬블(Foster Gamble)과의 인터뷰 1부/ 2부 아트만 2014-05-10 95821
공지 가슴으로 느껴보세요 - '빛나는 꿈들' [46] 관리자 2013-04-12 121806
공지 자본주의 체제가 총체적 사기 임을 알려주는 동영상(한글자막) [67] 관리자 2012-12-09 149782
공지 각성을 위한 준비 --마이트레야(미륵) [6] [57] 관리자 2011-08-17 188608
공지 자유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 [3] [54] 관리자 2010-06-22 299967
15789 어디 취직이나 해.백수 새끼야. [3] 조가람 2020-06-16 117
15788 너무나 슬프네.베릭 직업 백수였어. [3] 조가람 2020-06-16 103
15787 베릭 지우개 직업 백수다. [5] 조가람 2020-06-16 120
15786 더 거지같은 사실 알려줄까?베릭 쓰레기 새끼야. [1] 조가람 2020-06-16 129
15785 지우개 처먹은 베릭 새끼. [1] 조가람 2020-06-16 90
15784 현대 자동차 명함이다.베릭 이 쓰레기 새끼야. [8] 조가람 2020-06-16 181
15783 인류의 위상에 대한 착각을 버려라. 조가람 2020-06-16 188
15782 넬라판타지아 아트만 2020-06-16 101
15781 유튜버들 소개 - 감성대디 Dennis /오마르의 삶 / 강탱의 이야기 /호주 필립 / 윤태익TV [3] 베릭 2020-06-16 128
15780 유튜브 스피커 소개 : SpikaStudio [24] 베릭 2020-06-16 140
15779 미국의 대통령이라는 자리 조가람 2020-06-15 214
15778 중국과 미국의 현재 시세에 대해 알려 드리겠습니다.(중국의 당당함에 대한 이유도 알려 드립니다.) [3] 조가람 2020-06-15 232
15777 2013년 06월 08일에 왔던 스승님의 전언입니다. [2] 가이아킹덤 2020-06-15 163
15776 예수의 위상에 대한 글(우주라는 관점에서 지구는 티끌과 같은 존재이다.) [6] 조가람 2020-06-13 443
15775 이제 우리 물질우주의 층계적 차원의 원리에 대해 자세히 알려드리겠습니다.(제글에 우주의 비밀에 대한 해답이 있습니다.) [2] 조가람 2020-06-13 293
15774 우리가 보는 모든 것의 99.999%는 빈공간 아트만 2020-06-13 238
15773 베릭 너같은 쓰레기가 인터넷 조사를 통해 나에 대해 가질 정보는 뻔해 쓰레기 새끼야 [1] 조가람 2020-06-12 238
15772 조가람 팬들은 모두 서울 송파 방이역에서 결집하기를 ~~ [6] 베릭 2020-06-12 204
15771 텔레파시 때문에 자유게시판에 들어왔더니 베릭 또 미쳐 날뛰네. 조가람 2020-06-12 1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