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nguage
한국어

한민족의 맥

우주는 우리를 돕고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의식 있는 삶에
눈을 떠가고 있습니다. 빛의 지
구는 내면에 있는 다양한 차원
의 의식을 통합하여 평화와 조
화의 빛을 내기 시작하는 사람
들의 교류 장소입니다.


신과나눈이야기한국모임
http://cafe.naver.com/cwgkorea


역 사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 12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7811...카자리언은 우리곁에 있습니다.
kimi추천 4조회 53624.02.28 07:02댓글 41

제가 카자리언에 대해 설명했을 겁니다. 

간단 간단하게 설명하기 때문에 빠진 부분이 없지 않습니다.

그래서 생각날 때마다 카자리언에 대해 언급하곤 합니다.

원래 카자리언은 렙틸리언의 후예이며 렙틸리언은 

악 아누나키가 개입시킨 족종이며 악 아누나키는 

창조주께서 인간을 만들어 지구에 풀라는 명을 내린 

아누나키였었답니다.

아누나키중 변절한 놈들이 바로 악 아누나키랍니다.

이들의 후예들 카자리언은 전세계에 퍼져있고 

독일의 나찌가 그들의 후예이며 

유크뤠인의 젤렌스키가 그들의 후예랍니다.

그 외에 오늘날의 글로벌리스트 딥스테이트 들이 

그들의 후예인데 

우리는 그들을 불러 사탄족 악이라 합니다.

그리고 말하길 지금 현재 일어나고 있는 전쟁 

즉 그들을 제거하기 위한 전쟁을  일컬어 

선과 악의 전쟁이라 말하고 있습니다.

 

원래 카자리언들 현재 유크뤠인에 살던 이 종족들은 

인간을 사탄 재물로 올린다며 인간을 잡아 죽이고 

인간의 피를 빨아 마시는 종족이었습니다.

그래서 드라큘라라는 것도 바로 이곳 유크뤠인에서 

생겼다 제가 언급했었습니다.

이 카자리언들의 이런 어둡고 받아 줄 수 없는 흉칙한 행동을 

주위 나라에서 반대해 이를 저지하려 노력했지만 

그들의 그런 행동은 멈추질 않았습니다.

그래서 러시아에서 킴버가 기사님을 대동 징기스칸의 도움도 

그 당시 같이 받아 유크뤠인을 쳤답니다.

유크뤠인이 항복하자 그들에게 사탄교가 아닌 정식 종교를 

선택하라 합니다.

그들은 유태교를 가지겠다 말하고 이스라엘로 옮깁니다.

그들이 바로 오늘날 이스라엘의 가짜 유태인들이랍니다.

그래서 이스라엘은 오리지날 유태인들과 가짜 유태인인

카자리언이 섞여져 있는 종족이라 언급했습니다.

 

오늘날 카자리언은 전 세계 종족과 피를 섞어 퍼져있고 

한국과 미국도 예외가 아니랍니다.

 

미국의 켈리포니아주 로스엔젤레스 해변에서 있었던 사건 하나

알려 드립니다.

이 일은 거짓말이 아닌 실지 있었던 사실이랍니다.

로스엔젤레스 남부지역 해변에서 집 없는 가족이 길거리에 있었는데 

이들에게 어떤 부부가 접근을 합니다.

자기들 집이 할리웃 쪽에 있고 일할 사람을 필요로 하는데 

일자리를 주겠다며 이들을 초대합니다.

집 없는 부부는 이를 받아들였고 두 아이를 데리고 이 부부의 

차에 올라탑니다.

거대한 할리웃의 집의 대문이 열리고 이들은 이 집안으로 

들어갑니다.

부부는 집 없는 가족에게  맛있는 저녁 식사로 아주 크게 대접합니다.

그리고는 아버지를 따로 불러 방으로 들어가서는 

벽에 대고 묶습니다. 

그리고 엄마와 아이들을 방으로 부릅니다.

엄마와 아이들이 보는 앞에서 아버지를 고문 시키고 

살을 잘라내 가족이 보는 앞에서 씹어 먹습니다.

그리고 아버지가 죽자 이번에는 엄마를 벽에 묶습니다.

같은 방법으로 엄마도 죽습니다.

그리고 아이들도 이런 식으로 하나 씩 잡아먹고 피를 빨아 먹습니다.

이런사 실이 현재 우리 주위에서 많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친절을 베푸는 것 처럼 다가와 이런 식으로 

사람을 잡아먹습니다.

 

오래전 역사를 훑어 올라가면 동서양으로 많은 종족이 

이동을 합니다.

이때 이동하는 사람들에게 먼길 오느라 얼마나 배가 고프냐

우리 집에서 식사하고 편히 쉬었다 가라며 집으로 데려온답니다.

그리고는 위에서 처럼 한사람 씩 잡아 죽여 온 가족을

이런 식으로 잡아 먹었답니다.

 

카자리언의 역사는 예나 지금이나 변한 게 없습니다. 

할리웃에서도 알려지지 않은 무서운 이야기들이 가득하답니다.

독일의 나찌만이 무서운 게 아니랍니다.

우리 바로 곁에 카자리언들은 버젓이 존재하고 있답니다.

언제나 주위를 살펴 조심해야 하겠습니다. 

 

카자리언에 대해 유튭 참고 하시기 바랍니다.

요즘 많이 올라오고 있습니다.

제가 처음 카자리언에 대해 언급했을 때 만해도 

유튭 비디오가 몇 밖에 안되었었습니다.

지금은 봇물 터지듯 많이들 올리고 있습니다.

 

분류 :
우주
조회 수 :
38
등록일 :
2024.02.28
09:21:06 (*.36.149.175)
엮인글 :
http://www.lightearth.net/history/717371/c67/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www.lightearth.net/71737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지구 적을 바로 보지 못하면 적의 하수인으로 춤추게 됩니다 아트만 2022-01-13 2848
공지 우주 국제정세와 관련하여 실시간 전달되는 중요한 정보를 금일부터 올립니다. 아트만 2020-05-14 8059
공지 지구 지구/ 조선의 역사와 현재의 숨겨진 진실을 찾아가는 대조선삼한역사학회 아트만 2019-01-26 13134
공지 지구 유엔 각국대표부에 보내는 제안서 [2018. 8. 29.] 아트만 2018-09-06 8833
공지 우주 우리가 지금 이곳 지구에 있음은 우연이 아닙니다. 아트만 2015-08-17 12694
공지 한민족 정치포탈 서프라이즈 - 제정신 가지고 사는 이들이 모인곳 아트만 2014-07-12 26455
공지 한민족 뉴스타파 - 시민의 회비로 운영되는 / 믿을 수 있는 언론 아트만 2014-07-12 14409
공지 지구 한민족의 맥에 올려지는 현실 정보에 대하여 아트만 2013-08-03 24130
7599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7813...제이콥 롸쓰챠일드 사망 뉴스 아트만 2024-02-29 48
7598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7812...몰랐던 사실하나 아트만 2024-02-28 50
»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7811...카자리언은 우리곁에 있습니다. 아트만 2024-02-28 38
7596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7810...소 목장을 상대로 한 글로벌리스트 횡포이야기 하나 아트만 2024-02-28 71
7595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7809...누가 옳고 무엇이 다른가? 아트만 2024-02-28 41
7594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7808...벤자민 네텐야후 소식 아트만 2024-02-28 22
7593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7807...영생수 란? 아트만 2024-02-28 30
7592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7806...나는 빛이다! 아트만 2024-02-26 35
7591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7805...킨 장군 체포 아트만 2024-02-26 38
7590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7804...전 나토기구회장 실토 그리고 아트만 2024-02-26 32
7589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7803...님들께 한가지 짚고 넘어갑니다. 아트만 2024-02-25 34
7588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7802...계엄령에 대해 아트만 2024-02-25 38
7587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7801...킴버로부터 온 소식 아트만 2024-02-24 43
7586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7800...우리카페님께서 도움을 청합니다. 아트만 2024-02-24 41
7585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7799...오리지날 성서에 대해 아트만 2024-02-24 39
7584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7798...기사님의 예지몽 킴버 아트만 2024-02-24 47
7583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7797...속보...미국셀폰 50프로 마비 아트만 2024-02-23 36
7582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7796...COP 란? 아트만 2024-02-23 44
7581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7795...님들과 자유롭게 소통을 아트만 2024-02-23 46
7580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7794...MAN OF THE CLOTH 란? 아트만 2024-02-23 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