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nguage
한국어

한민족의 맥

우주는 우리를 돕고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의식 있는 삶에
눈을 떠가고 있습니다. 빛의 지
구는 내면에 있는 다양한 차원
의 의식을 통합하여 평화와 조
화의 빛을 내기 시작하는 사람
들의 교류 장소입니다.


신과나눈이야기한국모임
http://cafe.naver.com/cwgkorea


역 사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94...속보...HOLLYWOOD STORY.... DUDLY MOORE...6
kimi 추천 5 조회 775 20.08.02 01:54 댓글 12

게시글 본문내용
     

우리에게 잘알려진 영국계 배우 더들리 모어.

그는 죽기전 할리웃의 카발의 횡포에 대해 

모든걸 트럼프에게 알렸다 한다.


코메디언 롸빈 윌리엄스 처럼 더들리도 

카발의 횡포에 괴로워했었고 그래서 

둘은 사람들에게 알리려 했다가 

카발에 의해 살해당한것이다.


트럼프에게 이런 사실을 알린 배우들은 

한둘이 아니라 한다.

언젠가 트럼프는 이 모든 사실을 세상에 

폭로할 기회가 있을것이다.

혼이 맑은 선한 인간들이 이토록 세상에 알리려

노력해 왔었다는 사실을 우린 알아야 할것이다.

수많은 선한 인간들이 이렇게 무참히 

살생을 당해야 했다는 사실 또한.






분류 :
우주
조회 수 :
9
등록일 :
2020.08.02
11:54:08 (*.111.10.209)
엮인글 :
http://www.lightearth.net/history/643279/9bc/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www.lightearth.net/643279

베릭

2020.08.04
00:18:21
(*.100.106.169)
profile


cp_joongang.gif


 30년 간 여성의 꿈을 착취한 남자, 와인스타인

입력 2019.10.16

하비 와인스타인 [사진 스톰픽쳐코리아 


2017년 10월 뉴욕타임스가 영화 제작자 하비 와인스타인의 성폭력 보도를 터트렸다. 미국 #MeToo(나도 고발한다) 무브먼트의 시작이다. 2016년 10월, #예술계_내_성폭력 해시태그로 한국에서 다양한 분야의 성폭력 폭로가 시작된 지 1년 뒤의 일이다. 2019년 현재도 뉴욕타임스는 추가 피해자 증언을 비롯한 후속 기사를 거의 매일 내보내고 있다. 실제 피해 여성의 숫자는 100명을 넘어간다.

다큐멘터리 <와인스타인(원제: Untouchable)>은 다수의 피해자와 과거 동료, 기자들의 증언을 중심으로 하비 와인스타인의 폭력 연대기를 재구성한다. 원제 ‘Untouchable(건드릴 수 없는)’에서 짐작되듯 감독 우르슐라 맥팔레인(Ursula Macfarlane)은 성폭력범의 패턴이나 동기가 아닌 더 큰 질문에 집중한다.

“그 긴 시간 동안 와인스타인은 어떻게 무사했을까?”
할리우드 제작자 하비 와인스타인(오른쪽)이 1980년대 말 동생 밥 와인스타인과 함께 '미라맥스'를 설립하고 활동할 당시 모습. [사진 스톰픽쳐스코리아]
와인스타인의 상습적 성폭력은 할리우드에 입성하기 전부터 시작됐다. 1980년대 버팔로에서 뮤직 프로모터로 활동할 당시 전형적 수법, 호텔방에 단 둘이 남아있는 상황을 만들어 성폭행을 저질렀다. “나를 적으로 만들고 싶어? 5분만 참아” 피해 여성은 지역 경찰까지 꽉 잡고 있는 와인스타인의 위력에 겁먹고 침묵했다. 1993년, 형과 함께 설립한 ‘미라맥스(MIRAMAX)’에서 제작한 영화 <섹스, 거짓말 그리고 비디오테이프>, <나의 왼발>, <시네마천국>이 잇따라 대박을 터뜨리면서 할리우드는 새로운 거물의 등장에 환호했다. 거물은 곧 본격적인 괴물이 되었다.

“NO”를 허용하지 않는 괴물<셰익스피어 인 러브>, <굿윌헌팅>, <인생은 아름다워>, <잉글리시 페이션트>, <시카고>... 나의 10대와 20대는 하비 와인스타인이 제작한 영화들과 함께였다. 특히 주류 할리우드 문법을 깨버린 <펄프픽션>에 얼마나 열광했던가? 거기 출연한 우마 서먼, 로잔나 아퀘트 모두 그에게 성추행 당했다는 사실을 알게 된 지금 <펄프픽션>을 온전한 예술로 다시 볼 수 있을까? 기네스 팰트로, 안젤리나 졸리 같은 대배우도 피해갈 수 없었다. 할리우드에서 성공하려면 와인스타인이란 관문을 거쳐야만 했으니까.

2000년 미라맥스 대표 시절 뉴욕 허드슨 호텔에서 열린 힐러리 클린턴 여사의 생일 파티에서 빌 클린턴 당시 대통령과 담소를 나누는 하비 와인스타인. [사진 스톰픽쳐스코리아]
연일 최고급 파티와 제트기까지 동원해 A급 배우들, 영화 관계자, 아카데미 시상식까지 구워 삶은 와인스타인에게 누구 하나 “NO”라고 할 수 없었다. 오히려 수상 순간 너도나도 ‘스페셜 땡스 투’를 바쳤다. 그의 이름을 호명하는 톱스타들의 과거 화면을 보고 있노라면 소름이 끼친다.

할리우드도 공범이다영화는 피해자뿐 아니라 침묵으로 동조했던 이들의 증언도 담고 있다. 과거 함께 일했던 남성들은 와인스타인이 돈, 권력, 명성을 쌓아갈수록 얼마나 흉포하게 주위 사람들을 괴롭혔는지, 동시에 달콤한 보상으로 폭력에 눈감게 했는지 고백한다. 와인스타인이 자신과 친한 여성 동료를 강간하려 했다는 사실을 알았지만 자리 보전을 위해 모른 척 한 남성도 있었다. 소문이 돌아도 합의 하에 바람 피운 정도로 치부해버린 이들이 대부분이었다. 힘이 있는 곳에 여자들은 나방처럼 모여들게 마련이니까. 배역을 따기 위해 여성 배우들은 의례히 그러는 거지.

배우 니콜 키드먼과 함께 한 와인스타인. [사진 스톰픽쳐스코리아]
미디어도 힘 있는 자의 편이었다. 심지어 방송에서 코믹한 밈(Meme)으로 써먹기까지 했다. “여자들은 와인스타인이 주최하는 파티엔 가지 마세요!” 할리우드 전체가 절대권력자의 성폭력에 공조한 것과 다름 없었다. 그가 잘 나갔던 20년 동안.

가장 어이 없었던 건 이토록 무지막지한 포식자도 평소엔 자신을 더 큰 기득권에 억압 받는 피해자로 인식했다는 대목이었다. 돈과 권력을 양 손에 쥔 백인남성조차 ‘어린 시절 외모에 자신 없고 인기도 없던 불쌍한 나’를 현재의 나에 투영하며 억울해하는 광경을 어떻게 봐야 할까? <조커> 같은 영화가 위험한 것은 일부 남성들이 자신보다 상위 남성과 자신을 받아들이지 않는 여성 집단에 대한 열패감으로 자기 연민, 자기 약자화에 빠져 폭력을 정당화할 소지가 있기 때문이다. 누군가에게 거절당하거나 대접받지 못한다 해도 현 시스템 내에선 남성이 여성보다 수혜자임은 변함이 없다. 무엇보다 나 자신이 불쌍하다는 이유로 정당한 폭력이란 게 성립되지 않는다.


2018년 5월 25일 다수의 성폭력 혐의로 고소돼 뉴욕 경찰청에 소환된 하비 와인스타인. 

제목 와인스타인(Untouchable, 2019)감독 우르술라 맥팔레인출연 로잔나 아퀘트, 파즈 드 라 휴에타, 하비 웨인스타인등급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우주 국제정세와 관련하여 실시간 전달되는 중요한 정보를 금일부터 올립니다. 아트만 2020-05-14 551
공지 지구 지구/ 조선의 역사와 현재의 숨겨진 진실을 찾아가는 대조선삼한역사학회 아트만 2019-01-26 2437
공지 지구 유엔 각국대표부에 보내는 제안서 [2018. 8. 29.] 아트만 2018-09-06 2478
공지 우주 우리가 지금 이곳 지구에 있음은 우연이 아닙니다. 아트만 2015-08-17 6433
공지 한민족 정치포탈 서프라이즈 - 제정신 가지고 사는 이들이 모인곳 아트만 2014-07-12 16570
공지 한민족 뉴스타파 - 시민의 회비로 운영되는 / 믿을 수 있는 언론 아트만 2014-07-12 9733
공지 지구 한민족의 맥에 올려지는 현실 정보에 대하여 아트만 2013-08-03 20255
3320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600...할리웃 소아성애자 잡종들! 아트만 2020-08-02 8
3319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99...속보...TIK TOK 중공 스파이엡에 대해 [1] 아트만 2020-08-02 12
3318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98...창조주의 메세지. 아트만 2020-08-02 8
3317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97...속보...수돗물에 대해 아트만 2020-08-02 10
3316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96...카프리콘이 케이큐에게 보내온 사진...우리기사님의 참모습. 아트만 2020-08-02 6
3315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95...속보...이스라엘 벤자민수상 대청소 감행중 아트만 2020-08-02 5
»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94...속보...HOLLYWOOD STORY.... DUDLY MOORE...6 [1] 아트만 2020-08-02 9
3313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93...속보...엡스틴 섬 출입 증명 완결 아트만 2020-08-02 4
3312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92...속보...엘렌 디 제너러스 새 발걸이.... 아트만 2020-08-02 6
3311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91...속보...헤즈볼라 이스라엘 침략, 케퍼닉에의해 전멸 [1] 아트만 2020-08-02 8
3310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90...속보...STORM IS HERE [1] 아트만 2020-08-02 7
3309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89...우리의 기사님 13TH KNIGHT 아크엔젤. [1] 아트만 2020-08-01 28
3308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88...속보...HOLLYWOOD STORY.... GEORGE CLOONEY...5 [3] 아트만 2020-08-01 14
3307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87...할리웃에서 케이큐 글을 보고 있다. [1] 아트만 2020-08-01 12
3306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86...속보...HOLLYWOOD STORY.... HALLE BERRY...4 [2] 아트만 2020-08-01 19
3305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85...속보...HOLLYWOOD STORY.... PIERS BROSNAN...3 [3] 아트만 2020-08-01 13
3304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84...속보...HOLLYWOOD STORY.... BURT LANCASTER...2 [1] 아트만 2020-08-01 15
3303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83...속보...HOLLYWOOD STORY.... JOHN WAYNE...1 [1] 아트만 2020-08-01 17
3302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82...특보...할리웃 역사상 최대 명연기자 ROBERT REDFORD ROLLED OVER [8] 아트만 2020-08-01 21
3301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81...속보...중공 삼합회에 대해 지금 더 들어온 정보. [2] 아트만 2020-08-01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