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nguage
한국어

자유마당

우주는 우리를 돕고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의식 있는 삶에
눈을 떠가고 있습니다. 빛의 지
구는 내면에 있는 다양한 차원
의 의식을 통합하여 평화와 조
화의 빛을 내기 시작하는 사람
들의 교류 장소입니다.


신과나눈이야기한국모임
http://cafe.naver.com/cwgkorea


자유게시판
영혼의 길을 제시하는 노래⑤ 영정중월(詠井中月)
영정중월(詠井中月)
 
詠井中月
 
山僧貪月光 
甁汲一壺中
到寺方應覺
甁傾月亦空
 
샘속의 달을 노래함
 
산승이 달빛을 탐하여
병 속에 물과 함께 길어 담았네
절에 다다르면 바야흐로 깨달으리라
병 기울이면 달빛 또한 텅 비는 것을
 
이규보
 
이규보(李奎報, 1168년∼1241년)는 고려의 문장가이다. 본관은 황려(黃驪縣 : 여주군)이고, 초명은 인저(仁氐), 자는 춘경(春卿), 호는 백운거사(白雲居士)·백운산인(白雲山人)이며, 시호는 문순(文順)이다. 《동국이상국집》으로 유명하였으며, 고주몽의 일대기를 소재로 한 서사시 동명왕편의 저자이기도 하다. 무인 집권기의 화를 피하여 살아남은 소수의 문인 중의 한사람이다.
 
이규보는 자신의 개성을 발휘하여 시인 자신의 목소리로 독창적인 표현을 써야한다는 신의론을 주장했다. 때문에 이규보의 작품에는 기존 한시에서는 쓰지 않았던 매우 독창적이면서도 그 표현이 탁월한 명구절들이 많다.
이규보는 개성 천마산 은거 시절, 고구려의 계승 국가 고려의 정통성을 세우고 고려인의 단결을 이끌어내려는 목적으로 <동명왕편>을 지었다.
동명왕편〉은 민족의 영웅이자 고구려의 건국자인 동명왕의 생애와 발자취를 노래한 서사시로 한국 문학사에 남긴 큰 업적으로 평가된다.
그는 시 외에 여러편의 서사 문학 작품을 남겼는데, 대표적으로 술을 주인공으로 한 <국선생전>이 있다. 가전체 문학은 고대 설화와 근대의 서사 문학 사이의 가교 역할을 했다고 평가받고 있는데, 시뿐만 아니라 한국 서사 문학에서도 그의 업적은 큰 것이었다.
그는 벼슬에 임명될 때마다 그 감상을 읊은 즉흥시를 쓰기로 유명하였고, 시·거문고·술을 좋아하여 삼혹호 선생(三酷好先生)이라 불리었다. 그는 시에 대한 열정이 굉장하였는데 그의 작품 <시벽>에서 시가 그에게 얼마나 중요한 것이었는지 잘 드러난다. 또 평소 술을 좋아하여 술을 마시지 않고는 시를 지을 수 없을 정도였으며, 술에다가 극존칭인 '선생'이라는 칭호를 붙여 <국선생전>이라는 가전체 문학을 짓기도 하였다.
출처-위키백과
 
가이아킹덤
 
샘속의 달을 노래한다는 시다.
물질계의 졸업을 강조한 시라고 생각된다.
물질의 허무함을 강조하였다.
달빛을 사랑하는 것까지도 욕심임을 은연중 내비첬다.
병속의 물을 비우면 달빛마져도 사라지게되니 완벽한 공이다.
 
아쉬운점
 
가이아킹덤은 동국이상국집 중 21권이 강좌칠현을 조롱하는 내용의 글이라는 대목에서 이규보에 대하여 많은 실망을 하였다.
뛰어난 시인이자 당대의 석학이며 색즉시공과 공즉시색의 의미를 깨달았다 하더라도 그의 인생이 굴절된 삶이었다면 이는 후학의 존경을 받을 대상이 아니라 생각되었기 때문이다.
강좌칠현이 누구던가?
최씨무신정권을 등지고 속세로 들어가서 스스로 맑고 고고함을 자랑하며 현실정치를 떠나 살았던 일곱선비를 일컬음이 아니던가.
이런 강좌칠현을 조롱하며 최씨무신정권에 협조하여 죽을때까지 벼슬을 하였다는 이규보의 굴절된 삶에 일제말 변절자들의 삶이 오버렙되면서 참으로 많은 생각을 하게 하였다.
 
2017.8.11.가이아킹덤 작성
조회 수 :
171
등록일 :
2017.08.11
10:25:56 (*.60.247.27)
엮인글 :
http://www.lightearth.net/free0/621100/a6b/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www.lightearth.net/62110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우리가 지금 이곳 지구에 있음은 우연이 아닙니다. 아트만 2015-08-18 55575
공지 [릴루 마세(Lilou Mace)] 포스터 갬블(Foster Gamble)과의 인터뷰 1부/ 2부 아트만 2014-05-10 68220
공지 가슴으로 느껴보세요 - '빛나는 꿈들' [46] 관리자 2013-04-12 92512
공지 자본주의 체제가 총체적 사기 임을 알려주는 동영상(한글자막) [67] 관리자 2012-12-09 120239
공지 각성을 위한 준비 --마이트레야(미륵) [6] [57] 관리자 2011-08-17 158177
공지 자유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 [3] [54] 관리자 2010-06-22 271163
15351 세네갈에 도착했습니다 [1] 아트만 2017-10-15 36
15350 섬김의 자리에서 상생의 모델을 만들어내다. 가이아킹덤 2017-10-12 55
15349 오늘 모로코를 출발하여 남아프리카로 내려갑니다. 아트만 2017-10-11 51
15348 오늘이 벌써 10월달.. 플라타너스 2017-10-09 109
15347 나는 오늘에야 비로서 착한 사람이 왜 축복받지 못하는가를 확실히 알았다. 가이아킹덤 2017-10-03 138
15346 나에 대해서 즉흥시한편 써봤습니다. 플라타너스 2017-10-02 152
15345 달속에 히치콕이 있다. 그가 이상신이다. 가이아킹덤 2017-09-30 77
15344 하늘마음에 이르는 길 가이아킹덤 2017-09-27 108
15343 프랑스에서 소식 전합니다 [2] 아트만 2017-09-22 163
15342 그리스에서 글 올립니다 아트만 2017-09-09 211
15341 십천의 하늘이 열리기를 기다리고있다. [6] 가이아킹덤 2017-09-05 360
15340 stasis, 대규모 구출 그리고 관련된 채널링에 대해서... 7starz 2017-09-03 231
15339 노아의 홍수 때도 그랬다? 7starz 2017-08-30 197
15338 [펌] 3일간의 어둠이 시작되었다.!!! [1] 7starz 2017-08-30 276
15337 유란시아서 강의, 이강재 강사. 생각조절자에 대해서 고운 2017-08-29 203
15336 베라(Vera) 강연회에 초대합니다. 9/9일 토요일 2시 건대역에서... [2] 고운 2017-08-28 252
15335 일루미나티 위기가 서서히 다가 온다. [9] 조가람 2017-08-24 702
15334 의지와 의식, 그리고 하늘마음 가이아킹덤 2017-08-17 205
15333 프랑스 파리에서 [1] 아트만 2017-08-14 255
» 영혼의 길을 제시하는 노래⑤ 영정중월(詠井中月) 가이아킹덤 2017-08-11 1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