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nguage
한국어

자유마당new comment

우주는 우리를 돕고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의식 있는 삶에
눈을 떠가고 있습니다. 빛의 지
구는 내면에 있는 다양한 차원
의 의식을 통합하여 평화와 조
화의 빛을 내기 시작하는 사람
들의 교류 장소입니다.


신과나눈이야기한국모임
http://cafe.naver.com/cwgkorea


자유게시판

 

 

보통 장마가 7월 하순인 25일경에 끝나는 데 약 10일정도 빠른 이번주에 장마가 끝났다고 합니다.

 

2018년 7월 14일~15일 주말에는 더 뜨겁고 밝은 태양이  떠 올랐습니다.

 

이 태양은 포톤벨트가 열리는 시기에 맞추어 우주의 중심에서부터 방사되는 초강력 광자태양 입니다. 이 작업을 위해서 우주는 많은 준비들(2013년 아이손 혜성)을 해왔으며 그 이후로도 여러번 업그레이드를 하였습니다.

 

현재 지구는 물고기 자리에서 물병자리로 그 궤도를 바꾸었으며 이 포톤 벨트가 통과하는 약 2000년동안 이 광자태양은 더 강력하고 순수하게 타오르며 우주의 많은 변화들을 야기하게 되면서 제 8우주를 열어 갈 것입니다.

 

제 8우주, 아쿠아리언 갤럭시는 제 7우주를 끝내고 새롭게 이어가는 우주진화의 대장정이며, 1만개의 체계우주로 구성된 한 지역우주에서 우리 태양계가 속해있는 사타니에 체계에서 그것의 시작을 하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2,000년 전에 우리지역우주의 군주 크라이스트 마이클(THE LORD OF CHRIST MICHAEL ATON)은 7번째 수여를 예수(JESUS)님과의 육화로 지구(유란시아)에서 마쳤습니다.

 

 

 

본 게시판은 사진 올리기가 안되어 갤러리 게시판에 사진 몇장 올리겠습니다.

 

 

 

profile
조회 수 :
208
등록일 :
2018.07.15
22:53:18 (*.141.125.26)
엮인글 :
http://www.lightearth.net/free0/624098/b83/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www.lightearth.net/624098

플라타너스

2018.07.17
15:48:32
(*.14.141.23)

지금 태양이 초강력 광자태양이면..그러면 그 햇빛을 되도록이면 자주 쐬면 되겠군요..

지금 태양빛은 예전의 태양빛이 아니라고 하는데..그래서 올해 햇빛이 더욱 뜨껍고 강렬한건가요?..

올해는 너무나도 더운것 같은데..

 

 

임대천

2018.08.02
19:21:55
(*.141.125.26)
profile

포톤벨트가 열리는 기간동안 광자태양 빛이 발산합니다. 광자태양인 이 빛은 방사능이 나오는 살생광선이기도 합니다.

그래서 이 기간동안 물질지구와 영혼의 지구로 나누며, 영혼의 살자와 물질로 살자를 구분한다고 하였습니다.

 

이 빛을 그냥 쬐이면 몸에 해로울 수 있습니다. 일반적인 태양명상으로 하기엔 빛이 강해서 오랫동안 태양명상을 해 온 사람들에게는 이 빛이 상승과 진화와 빛의 몸으로의 변환을 도울 수 있습니다.

 

그리고 해마다 여름철의 기온이 올라가고 있습니다. 또, 겨울의 추위도 점점 더 추워지고 있습니다.

내년의 여름은 더 더워지리라 봅니다.

 

이 현상으 상승의 흐름이고 영혼을 깨우는 광자태양의 빛이 더 강해리리라 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우리가 지금 이곳 지구에 있음은 우연이 아닙니다. 아트만 2015-08-18 63998
공지 [릴루 마세(Lilou Mace)] 포스터 갬블(Foster Gamble)과의 인터뷰 1부/ 2부 아트만 2014-05-10 77026
공지 가슴으로 느껴보세요 - '빛나는 꿈들' [46] 관리자 2013-04-12 102246
공지 자본주의 체제가 총체적 사기 임을 알려주는 동영상(한글자막) [67] 관리자 2012-12-09 130450
공지 각성을 위한 준비 --마이트레야(미륵) [6] [57] 관리자 2011-08-17 167691
공지 자유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 [3] [54] 관리자 2010-06-22 280802
15407 태극기와 삼태극의 369 표현방식 가이아킹덤 2018-08-18 32
15406 소용돌이수학. 124875 [1] update 가이아킹덤 2018-08-17 25
15405 미지의 세계로의 출입구로써 두려움의 역할 - 2 바람의꽃 2018-08-16 31
15404 미지의 세계로의 출입구로써 두려움의 역할(빛의 일꾼들에게 주는 글) -1 [1] 바람의꽃 2018-08-16 36
15403 142857과 124875의 숫자의 차이점 질문 [2] 가이아킹덤 2018-08-16 33
15402 영성적 입장에서 살펴본 서양 철학사 [1] 가이아킹덤 2018-08-09 111
15401 빛의 일꾼들도 간과하는 진실들... [3] 바람의꽃 2018-08-04 196
15400 무동금강의 제3저서, 만다라 현현의 법 무동금강 2018-08-03 65
15399 신으로 존재하라, 너희는 행성을 걷는 신들이다. 바람의꽃 2018-08-03 105
15398 14만4천이란? [2] 바람의꽃 2018-08-03 134
15397 창세기이후 청출어람이 3분 있었다. 이분들의 안내를 받아라 가이아킹덤 2018-08-02 70
15396 혹시 올 여름의 무더위가 한반도에 포털을 만드는 일과 관련이 있나요? 가이아킹덤 2018-07-31 123
15395 오움님(정찬복님)이 세상을 달리하였답니다. 임대천 2018-07-31 87
15394 우데카팀장이라는 닉네임을 쓰시는 분에 대하여... [1] 가이아킹덤 2018-07-30 126
15393 몹쓸림에대해 모두조아 2018-07-22 102
15392 누가 아래 글좀 읽어보시고 댓글좀 달아주세요. [1] 가이아킹덤 2018-07-21 164
15391 갇혀있음의 공간과 십천무극 모식도 가이아킹덤 2018-07-19 108
» 광자태양이 포톤벨트를 따라 강력하게 비취이고 있습니다. [2] 임대천 2018-07-15 208
15389 임대천님 메세지 잘보고 있습니다. 몇가지만.. [2] 플라타너스 2018-07-02 228
15388 한국의 빛의 일꾼들에게 주신 크라이스트 마이클 아톤의 메시지 임대천 2018-06-21 2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