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nguage
한국어

자유마당new comment

우주는 우리를 돕고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의식 있는 삶에
눈을 떠가고 있습니다. 빛의 지
구는 내면에 있는 다양한 차원
의 의식을 통합하여 평화와 조
화의 빛을 내기 시작하는 사람
들의 교류 장소입니다.


신과나눈이야기한국모임
http://cafe.naver.com/cwgkorea


자유게시판
영혼의 길을 제시하는 노래⑰ 흔적-이성선
흔적 전문
꽃이 문을 열어주길 기다렸으나
끝까지 거절당하고
새로 반달이 산봉에 오르자
벌레는
땅바닥에 떨어져 있는 꽃잎을
반만 먹고 그 부분에 눕다.
 
달이지고
서릿밤 하늘이 깊었다.
아무도 그를 거들떠 보지 않을 때
산이 혼자 그림자를 내려
꼬부리고 잠든 그의 등을 덮어주다.
 
그리고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았다.
거친 바람 한점 없었는데
다음 날 일어나 보니
벌레는 사라지고
그 자리 눈물 같은
이슬 두어 방울만 남아 있다.
 
이성선
96년 월간 문학과 창작에 실린 시다.
시인은 속초중학교, 속초고등학교를 졸업하고 고려대 농학과 및 고려대 교육대학원 국어교육과를 졸업했다.
농촌진흥청에 근무를 했고 1970년 고향의 동광고등학교에서 교사로 지내기도 했고, 숭실대 문예창작과 교수를 지냈다.
1990년 한국시인협회 상임위원으로 위촉되었고 1996년에는 속초, 양양, 고성에서 환경운동연합을 결성하였고 원주토지문화관 관장을 역임하였다.
1970년 『문화비평』에 「시인의 병풍」외 4편을 발표하였고, 1972년『시문학』에 「아침」, 「서랍」 등이 재추천을 받아 문학활동을 시작하였다.
그는 첫 시집 『시인의 병풍』(1974)을 시작으로 13권의 시집을 출간하였다. 간행순으로 보면 『시인의 병풍』(현대문학사, 1974), 『하늘문을 두드리며』(전예원, 1977), 『몸은 지상에 묶여도』(시인사, 1979), 『밧줄』(창원사, 1982), 『시인을 꿈꾸는 아이』(율도국, 1997), 『나의 나무가 너의 나무에게』(오상사, 1985), 『별이 비치는 지붕』(전예원, 1987), 『별까지 가면 된다』(고려원, 1988), 『새벽꽃향기』(문학사상사, 1989), 『향기나는 밤』(전원, 1991), 『절정의 노래』(창작과비평사, 1991), 『벌레 시인』(고려원, 1994), 『산시』(시와시학사, 1999), 『내 몸에 우주가 손을 얹었다』(세계사, 2000) 등이 있다.
 
이상오는 이성선 시의 시기구분을 초월지향성(4시집까지), 자연사물 관찰시기(8시집까지), 감각의 통합과 연대기(1990 이후)로 설정한 바 있다.
시인의 문학사상은 동양적인 노장사상에 기반해 있으며 불교적 사유와도 맥을 같이 하는 생명사유가 깊이 녹아 있다.
 
가이아킹덤
산이 그림자를 내려 그의 등을 덮어주었고 아무일도 없었는데 아침에 일어나보니 벌레는 온데간데 없고 그 자리에 이슬만 두어방울 남아있었다고 합니다.
어디로 갔을까요?  벌레는...
가이아킹덤은 이 시를 96년도에 얻었습니다.
문학과 창작에 실렸던 시이지만 가이아킹덤은 경향신문에서 읽었던 것 같습니다.
그래서 그의 시집중 어디에 실려있는지를 모릅니다.
나중에 알게되면 추가하겠습니다. 지송.

 
 
 
2019.08.19. 가이아킹덤 작성.
조회 수 :
114
등록일 :
2019.08.20
17:17:03 (*.208.81.12)
엮인글 :
http://www.lightearth.net/free0/628947/47f/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www.lightearth.net/628947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유엔 각국대표부에 보내는 제안서 [2018. 8. 29.] 아트만 2018-08-29 8982
공지 우리가 지금 이곳 지구에 있음은 우연이 아닙니다. 아트만 2015-08-18 72919
공지 [릴루 마세(Lilou Mace)] 포스터 갬블(Foster Gamble)과의 인터뷰 1부/ 2부 아트만 2014-05-10 86336
공지 가슴으로 느껴보세요 - '빛나는 꿈들' [46] 관리자 2013-04-12 111808
공지 자본주의 체제가 총체적 사기 임을 알려주는 동영상(한글자막) [67] 관리자 2012-12-09 140284
공지 각성을 위한 준비 --마이트레야(미륵) [6] [57] 관리자 2011-08-17 177110
공지 자유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 [3] [54] 관리자 2010-06-22 290560
15531 한국인에게 주어진 귀한 사명, 센트럴썬 메시지 2019.08.04 바람의꽃 2019-09-22 24
15530 오늘 밤 12시 명상하시기 바랍니다 미르카엘 2019-09-04 141
15529 국제정세의 변화 아트만 2019-09-03 114
15528 모르스 부호 공부 가이아킹덤 2019-08-30 95
15527 모르스부호가 계속 타전되고 있습니다. [1] update 가이아킹덤 2019-08-30 100
» 영혼의 길을 제시하는 노래⑰ 흔적-이성선 가이아킹덤 2019-08-20 114
15525 이게 달이야? 태양이야?!!! 이렇게 발광하는 달빛을 본적이 있는지요? [2] 바람의꽃 2019-08-19 242
15524 더이상 이 물질우주가 착하다고 애쓰지 말길 권하며...플레이아데스인들에게 당부하는 글... [4] 조가람 2019-08-04 674
15523 꽃 -- 김춘수 시인 가이아킹덤 2019-07-29 215
15522 창조자 메시지 35 (Creator Message) 를 올려드립니다. [1] ELLight 2019-07-29 270
15521 [신간]다차원 우주의 영적 진실 [1] 무동금강 2019-07-26 359
15520 무지개의 절반은 어디에 있을까? [1] 가이아킹덤 2019-07-26 196
15519 영혼의 길을 제시하는 노래⑬ 꿈-김현숙 가이아킹덤 2019-07-22 128
15518 영혼의 길을 제시하는 노래⑫ 사랑고백-김정희 가이아킹덤 2019-07-22 92
15517 영혼의 길을 제시하는 노래⑪ 물-전영주 가이아킹덤 2019-07-21 129
15516 미션투어중에 찍은 좀 기이한 사진과 영상들... [1] 바람의꽃 2019-07-12 368
15515 알키온력의 일년과 태양력의 365년. [2] 가이아킹덤 2019-07-11 264
15514 7월 14일 자정, 에너지 샤워 날입니다. 미르카엘 2019-07-10 270
15513 영혼의 길을 제시하는 노래⑩ 가시나무-하덕규 작사작곡 [1] 가이아킹덤 2019-07-05 333
15512 영혼의 길을 제시하는 노래 ⑨ 장작불-백무산 시인 가이아킹덤 2019-07-03 1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