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nguage
한국어

한민족의 맥

우주는 우리를 돕고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의식 있는 삶에
눈을 떠가고 있습니다. 빛의 지
구는 내면에 있는 다양한 차원
의 의식을 통합하여 평화와 조
화의 빛을 내기 시작하는 사람
들의 교류 장소입니다.


신과나눈이야기한국모임
http://cafe.naver.com/cwgkorea


역 사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78...지구 과학자들이 모르는 한가지 BLACK KNIGHT SATELITE에 대해
kimi 추천 3 조회 356 20.07.31 14:14 댓글 32

게시글 본문내용
     

지구의 우주 과학자들이 모르는 한가지 

BLACK KNIGHT SATELLITE 에대해 알려드릴까 한다.

이 세틀라이트는 우리의 기사님께서 

다른행성에서 일하고 계실때 올려놓은 세틀라이트로써

25000 년 전쯤 올려놓은거라 말씀하신다.

이 세틀라이트는 나사에서 사진을 찍을수있지만 

가까이 갈수는 없다 한다.


그 누구도 손댈수 없는 우리의 기사님의 세틀라이트.

케이큐가 어디에서 정보를 얻을까 하고 지금껏

의아해 하신 분들은 이 세틀라이트에의해 

케이큐가 정보를 얻고 있다는 사실을 알고 

계시기 바란다.


누구도 가질수없는 단 한사람의 인텔.

지구와 우주의 어느행성에서도 가질수있는 인텔.

지구상의 최고의 인텔이다.


아래 링크 참고!


https://youtu.be/xoC4FnxROko


아래비디오는 나사에서 중간에 디벙크 하려는면이 있지만 

개의치 마시고 보시기 바란다. 



https://youtu.be/eielTmEN3jo


분류 :
우주
조회 수 :
17
등록일 :
2020.07.31
15:09:28 (*.111.10.117)
엮인글 :
http://www.lightearth.net/history/642983/af1/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www.lightearth.net/642983

베릭

2020.07.31
15:32:49
(*.100.106.169)
profile


미확인비행물체

흑기사위성(BLACK KNIGHT UFO)
13000 YEAR OLD SATELLITE,

BLACK KNIGHT UFO


?scode=mtistory2&fname=http%3A%2F%2Fcfil

 

소련이 인공위성 스푸트니크 1호 발사에 이어 2호 발사도 성공하자 미국은 초조해 졌습니다.  1958년 NASA(미항공우주국)를 창설된 것은 '스푸트니크 쇼크' 때문이라는 말까지 있을 정도입니다.


미국과 소련이 경쟁적으로 우주 탐사를 하던 1960년대, 소련 공군의 레이더에 낯선 인공위성의 신호가 포착됐습니다. 이 위성은 당시 기술력을 훨씬 능가하는 스피드와 크기를 자랑했습니다. '스푸트니크 2호'보다 2배 빠른 속력으로 지구 주위를 회전하고 있었으며 무게는 15톤으로 예상됐습니다. 이 위성은 타임지에도 실려 이슈가 됐습니다. 그러나 위성을 쏘아올릴 정도의 기술을 가진 나라 중 이 위성을 띄웠다는 나라가 없었습니다.

 

 

?scode=mtistory2&fname=http%3A%2F%2Fcfil

?scode=mtistory2&fname=http%3A%2F%2Fcfil

 

발견된지 3주만에 돌연 이 위성은 감쪽같이 사라졌습니다. 이 위성을 관측했던 프랑스 파리 천문대 야크 왈래 박사가 말하기를, 그것은 지구에서 발사한 인공위성과는 반대 방향으로 운행하고 있었다고 했습니다.

 

이것은 흑기사위성(BLACK KNIGHT)이라고 명명됐으며, 그 정체가 무엇인지 알 수 없었기 때문에 전 세계가 긴장했다고 합니다. 1973년 흑기사위성에서 무선 전파를 받았다고 주장한 영국 글래스고 대학 천문학자 던컨 루너는 "흑기사 위성이 보낸 무선신호를 해독한 결과 별자리 지도가 나왔다"고 발표했습니다.

 

이 별자리 지도를 살펴 본 결과는 약 13,000년전의 별자리 지도였습니다. 그 뒤로 이 흑기사위성은  13000 YEAR OLD SATELLITE라고도 불리고 있습니다. 루너는 이 흑기사위성이 태양계 밖의 문명에서 온 것이라고 추측했습니다. 루너의 더 많은 연구는 모든 정보가 군사기밀로 지정되면서 연구가 중단됐습니다. 


ㅡㅡㅡㅡㅡ

?scode=mtistory2&fname=http%3A%2F%2Fcfil

?scode=mtistory2&fname=http%3A%2F%2Fcfil

?scode=mtistory2&fname=http%3A%2F%2Fcfil

 

시간이 흐른 뒤, 1981년 구 소련의 천문대에서 다시 한번 흑기사위성이 관측됐습니다. 흑기사위성은 지구 주변을 타원형 궤도로 선회하고 있었으며 밝은 빛을 발산하고 있었습니다. 구 소련 과학자들은 미국이 우주전쟁을 계획하는 게 아닌가 보고할 정도였다고 합니다.
 
1987년, 나사에서 쏘아올린 우주왕복선 '인데버호'가 찍은 사진에서도 포착됐습니다.
나사(NASA)에 전송된 다섯 장의 사진에도 똑같이 흑기사 위성이 찍혔는데 정교하게 만들어진 위성이라 과학자들이 놀랐다고 합니다. 1989년 전세계 과학자 200명이 흑기사위성의 정체를 알아내고자 모였습니다. 그 자리에 참석한 프랑스 천문학자 죠지 미라가 말하기를, "이 위성은 아주 먼 곳에서 지구에 온 것으로, 실제 외계에서 온 비행물체다'라고 했습니다. 그리고 좀 더 조사해 봐야하지만 최소 5만년전에 만들어진 것으로 보인다고 발표했습니다.


아직도 흑기사 위성의 정체는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


https://starlucky.tistory.com/m/30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우주 국제정세와 관련하여 실시간 전달되는 중요한 정보를 금일부터 올립니다. 아트만 2020-05-14 484
공지 지구 지구/ 조선의 역사와 현재의 숨겨진 진실을 찾아가는 대조선삼한역사학회 아트만 2019-01-26 2399
공지 지구 유엔 각국대표부에 보내는 제안서 [2018. 8. 29.] 아트만 2018-09-06 2444
공지 우주 우리가 지금 이곳 지구에 있음은 우연이 아닙니다. 아트만 2015-08-17 6384
공지 한민족 정치포탈 서프라이즈 - 제정신 가지고 사는 이들이 모인곳 아트만 2014-07-12 16464
공지 한민족 뉴스타파 - 시민의 회비로 운영되는 / 믿을 수 있는 언론 아트만 2014-07-12 9703
공지 지구 한민족의 맥에 올려지는 현실 정보에 대하여 아트만 2013-08-03 20228
3306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80...속보...중공 삼합회 60퍼센트 이상 제거 [1] 아트만 2020-08-01 11
3305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79...특보...이곳 법정 카발기소 서류입니다. [3] 아트만 2020-08-01 9
»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78...지구 과학자들이 모르는 한가지 BLACK KNIGHT SATELITE에 대해 [1] 아트만 2020-07-31 17
3303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77...세계의 영성인들이 KEES를 얘기하고있다. [3] 아트만 2020-07-31 21
3302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76...우리님들이 모르는 스핑크스에대한 진실 하나 아트만 2020-07-31 10
3301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75...UFO 에 대하여 우리님들에게. 아트만 2020-07-31 8
3300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74...속보...카말라 해리스 국회에서 오늘 믿을수없는 발언!. [2] 아트만 2020-07-31 10
3299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73....남한의 용암 정정합니다. 아트만 2020-07-31 14
3298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72...UFO 소식들 아트만 2020-07-31 13
3297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71...속보...미국 부통령 살해시도 [1] 아트만 2020-07-31 9
3296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70...속보....한국의 대기업소식...기쁜소식! 아트만 2020-07-31 12
3295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69...기상학자도 이해못하는 현세계의 날씨 [3] 아트만 2020-07-31 13
3294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68...속보...문재인대통령 법무부 종사자 300명해고 그리고.... [3] 아트만 2020-07-31 13
3293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67...속보...켈리포니아 지하도시 모두 파멸 [2] 아트만 2020-07-31 13
3292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66...기사님과 Q & A 아트만 2020-07-31 8
3291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65...헐먼 케인의 스피릿이 말한다. [1] 아트만 2020-07-31 10
3290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64...속보...헐먼 케인 살해 [1] 아트만 2020-07-31 8
3289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63...속보...롸버트 케네디 트위터에서 차단 등 간추린뉴스 [1] 아트만 2020-07-31 10
3288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62...속보...다음차례는 중공의 기근! [1] 아트만 2020-07-31 8
3287 우주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3561...속보...드뎌 미국차례! [1] 아트만 2020-07-3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