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nguage
한국어

자유마당

우주는 우리를 돕고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의식 있는 삶에
눈을 떠가고 있습니다. 빛의 지
구는 내면에 있는 다양한 차원
의 의식을 통합하여 평화와 조
화의 빛을 내기 시작하는 사람
들의 교류 장소입니다.


신과나눈이야기한국모임
http://cafe.naver.com/cwgkorea


자유게시판

올해 2018년엔 111년만의 최악의 무더위가 찾아와서 사람들이 꽤나 고생을 했었습니다. 이 무더위의 원인은 물론 지구온난화도 있었겠지만, 저와 저를 도와주시는 활동지원사(활보)선생님의 채널에 의하면, 미국의 하프(악기 하프가 아니고, 전파무기)에 의한 것이었다고 하더군요.

미국은 원래는 중국을 겨냥해서 한거였디만, 그 여파가 우리나라와 일본에까지 끼친거라더군요. 그 이유로 인해 태풍도 원래는 8월에 1개만 올것이었지만 두개가 올라왔던 거였구요.


그런데, 그 여파가 아직 사라지진 않았다고 합니다. 그 영향으로 초겨울에 뻘써 영하 12도 가까이 떨어졌고, 앞으로도 몇차례 더 찾아 올것이구요. 문제는 내년이라고 합니다.


내년엔 3월 중순~9월 초까지 비다운 비가 별로 오지않을 것이라고 합니다. 티비에선 수십년만의 최악의 가뭄이 찾아 올것이라고 나올겁니다. 그 기간에는 비다운 비가 많이 안올것이라고 합니다. 태풍도 일본이나 중국으로 갈것이고, 장맛비도 한 두번밖에 내리지 않을 것이라고 하네요.


미리 대비해서 피해를 줄이시기 바랍니다.


참, 그리고 이렇게 글을 올리는 이유는 이게 바뀔 수 있도록 하기위해 올린것이고, 만약 정말 가뭄이 오더라도 미리 대비하시라고 올리는 것입니다.

태그 :
조회 수 :
429
등록일 :
2018.12.11
16:58:54 (*.42.218.238)
엮인글 :
http://www.lightearth.net/free0/627345/680/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www.lightearth.net/627345

가이아킹덤

2018.12.12
17:34:29
(*.208.81.36)

내년은 오행으로 토불급의 해로 토성의 기운을 받는 해입니다.

따라서 토태과만큼은 아니라도 물이 부족한 해가 될 것입니다.

그런데다 위 글의 내용까지 미루어본다면 엎친데 덮친격으로 큰일입니다.

미리미리 대비를 해야 할 것입니다.


미르카엘

2018.12.12
18:17:03
(*.42.218.238)

저는 그런 사주는 모르고요. 사주를 공부하거나 배우는 사람들에겐 귀신이 붙는다고 합니다. 조심하시고요. 저의 채널에서는 정말 가뭄이 닥칠거라고 하더군요. 만반의 준비를 하셔야할 겁니다.

가이아킹덤

2018.12.12
18:24:17
(*.38.29.29)

오행은 학문입니다.

철학이기도 하죠

부도지의 4행설이기도 하구요

귀신과 관려있다는 말은 첨 들어보네요

미르카엘

2018.12.13
17:41:28
(*.42.218.238)

사주엔 귀신에너지가 있다고 합니다. 사주 공부하신분들이나 사주를 여러번 보러다닌 사람들은 귀신이 붙어있더군요.

가이아킹덤

2018.12.14
18:47:14
(*.38.23.16)

어머나. 미르카엘님 제가 생각했던거와 다른모습이세요.

실망스럽네요.

미르카엘

2018.12.14
21:09:31
(*.42.218.238)

채널에서 그랬습니다. 이걸 여러번 보아왔고, 저희 둘째형님도 예전에 배운 사주공부때문에 귀신의 기운으로 고생하다 지금 잠적한 상황입니다. 뭐가 실망스럽다는 건가요? 저는 사실을 말했을뿐입니다.

가이아킹덤

2018.12.14
21:22:57
(*.38.23.204)

전채적인 내용은 맞는 말이지만 최초 제댓글에서부터 샛길로 가신거와 오행을 사주관상으로 보신부분이 같은 대천사를 모시고있다고 생각하는 제 입장과 거리가 멀리 보여서요

가이아킹덤

2018.12.14
21:26:36
(*.38.23.204)

주역을 가까이하는 분들중에 일부가 빙 의된  상태임을 알기는 하지만 모두가 그렇지 많다는것도 알아주셨으면 합니다.

참고로 우리는 무속을 너무 낮게 추급히는데 그분들이 천부삼인의 명맥을 지켜왔음은 인정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미르카엘

2018.12.16
13:09:01
(*.42.218.238)

엊그제도 재게 상담받은 분이 보니까, 젊을때 사주공부를 했었다고 하시던 분인데, 귀신이 둘 붙어있더군요. 저는 저만 채널로 확인하는 것은 아닙니다. 저의 손과 발이 되어주시는 활동지원사 선생님도 채널이 열리셨고, 제가 만들어 운영하는 밴드에도 채널러가 몇분 있으십니다. 저는 팩트만 갖고 말했을뿐입니다.

가이아킹덤

2018.12.16
17:11:52
(*.125.128.39)

그럼 직접적인 질문 드리겠습니다.

질문1

사주하는 분들일부에게 귀신이 붙어있는 분들이 많다는 말인가요

아니면 사주하는 사람 전부다 귀신이 붙어있다는 말인가요?

질문2

질문1에서 답변이 사주하는 사람 전부라면 혹시 저에게도 귀신이 붙어있는지 말해주실수 있나요?

질문3

오행철학은 사주에 해당하나요?

태양계가 돌아가는 원리를 오행이라 말하는데 이것하면 귀신이 붙나요?


답변 부탁드립니다.

미르카엘

2018.12.17
15:21:08
(*.42.218.238)

일단 1번의 답변은 아직은 모든 사주쟁이들을 상대하지 못해서 잘은 모르지만, 사주공부를 했다고 하는 사람들은 거의가 귀신이 많지는 않지만 좀 붙어있었습니다.

2번은 가이아킹덤님의 사진이 있어야 알 수 있는 부분이여서 여기서는 말씀드리기가 어렵겠네요.

3번은 채널에서 그러길 음향오행에 땅의 기운과 귀신의 기운이 있기때문에 좋지가 않다고 하네요.

그리고 개인적인 것은 제 밴드 "창의동자"나 UFO천문연구회 밴드로 오셔서 개인톡 걸어주시면 답변과 상담 해드립니다.

참, 저는 2-3년 전부터 채널이 더 디테일해지고 있고, 명확해지고 있습니다.

가이아킹덤

2018.12.17
19:57:19
(*.62.175.173)

제 체널에서는 우주적기운과 행성지구적 기운의 차이일 뿐 부정할 이유가 없다고 하는군요.


이것은 마치 상위자아로 가기전억 하위자아를 거처야 하는것과 같은 이치로 생각됩니다.

답변 감사드립니다.

미르카엘님 의견에 전적인 동의는 하지 못하지만 졔 나름대로 걸려서 수용할것은 하고 버릴것은 버리도록 하겠습니다.

미르카엘

2018.12.17
20:37:57
(*.42.218.238)

ㅎㅎ 뭐 알아서 하시기 바랍니다. 여기서 왈가왈부해봐야 결론은 나오지 않을테니까요.  ㅎㅎ 가이아킹덤님의 사진보고는 싶지만, 누군지 알아보고 싶어서요.. ㅎㅎ 싫으시다면 하지않으셔도 좋습니다. ㅎㅎ

가이아킹덤

2018.12.18
06:13:07
(*.62.175.214)

역일뻔했다는 생각이 드는이유는 멀까요.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유엔 각국대표부에 보내는 제안서 [2018. 8. 29.] 아트만 2018-08-29 2336
공지 우리가 지금 이곳 지구에 있음은 우연이 아닙니다. 아트만 2015-08-18 65655
공지 [릴루 마세(Lilou Mace)] 포스터 갬블(Foster Gamble)과의 인터뷰 1부/ 2부 아트만 2014-05-10 78715
공지 가슴으로 느껴보세요 - '빛나는 꿈들' [46] 관리자 2013-04-12 104310
공지 자본주의 체제가 총체적 사기 임을 알려주는 동영상(한글자막) [67] 관리자 2012-12-09 132562
공지 각성을 위한 준비 --마이트레야(미륵) [6] [57] 관리자 2011-08-17 170022
공지 자유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 [3] [54] 관리자 2010-06-22 283154
15464 영성계 실시간 카톡 대화하실분 들어오세요. 유전 2018-12-17 120
15463 기억의 공평성, 고통의 균등성, 남녀 차이 유전 2018-12-16 231
15462 예수의 나이 46세와 금강경의 관계 [1] 유전 2018-12-15 155
15461 우리는 지금 가장 흥미로운 시간선으로 다가가고 있습니다. [1] 멀린 2018-12-14 182
15460 큰 의문이 있는 곳에 큰 깨달음이 나온다. 유전 2018-12-13 92
» 내년 2019년엔 수십년만의 최악의 가뭄이 있을겁니다. [14] 미르카엘 2018-12-11 429
15458 비로자나불과 가브리엘 그리고 노사나불의 정체 [1] 유전 2018-12-11 138
15457 수천년 전 붓다(Buddha)가... 칠성이 2018-12-11 126
15456 아틀란티스 대륙은 없다! 미르카엘 2018-12-07 273
15455 조가람님, 우주 법률 문제에 대해 답변해 주실수 없는지요? [1] 칠성이 2018-12-02 292
15454 삼족오에게서 열쇄를 얻다. [5] 가이아킹덤 2018-11-30 298
15453 여러 채널러분들께 한가지 여쭙겠습니다 [2] 칠성이 2018-11-27 292
15452 이원성의 실험 가이아킹덤 2018-11-27 156
15451 미르카엘님, 문제는... [3] 칠성이 2018-11-24 344
15450 너무 억울해서 죽였다! 에 대한 짧은 논평 [2] 유전 2018-11-23 228
15449 빛의 일꾼들이 겪는 어려움들속에 감춰진 진실들...| [3] 바람의꽃 2018-11-18 283
15448 [세가지의 절대악] [2] 하지무 2018-11-17 348
15447 지구와 가장 유사한 행성; 플레이아데스 타예가의 에어라 [6] 칠성이 2018-11-15 484
15446 플레이아데스 성단의 생활상과 셈야제 방문사건의 내막 - 조가람님 작성 칠성이 2018-11-14 311
15445 조가람님, 궁금한게 있습니다. [7] 칠성이 2018-11-13 3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