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nguage
한국어

자유마당

우주는 우리를 돕고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의식 있는 삶에
눈을 떠가고 있습니다. 빛의 지
구는 내면에 있는 다양한 차원
의 의식을 통합하여 평화와 조
화의 빛을 내기 시작하는 사람
들의 교류 장소입니다.


신과나눈이야기한국모임
http://cafe.naver.com/cwgkorea


자유게시판
영혼의 길을 제시하는 노래 ⑧ 유리벽-신형원 노래
유리벽 가사전문
 
내가 너의 손을 잡으려 해도 잡을 수가 없었네
보이지 않는 그 무엇이 나를 슬프게 하였네
나는 느낄 수 있었네 부딪치는 그 소리를
우정도 사랑도 유리벽 안에 놓여 있었네
유리벽 유리벽 아무도 깨뜨리질 않네
모두다 모른척하네 보이지 않는 유리벽
나는 느낄 수 있었네 부딪치는 그 소리를
우정도 사랑도 유리벽 안에 놓여 있었네
유리벽 유리벽 아무도 깨뜨리질 않네
모두다 모른척하네 보이지 않는 유리벽
보이지 않는 유리벽
 
 
한돌님
작사 작곡  한돌님
신형원의 1집에 수록된 곡이나 엄밀하게 말하면 그 이전에 옴니버스 앨범으로 나왔던 곡이랍니다.
앨범이름은 웃기는 노래와 웃기지않는 노래 (1982.6.30.대성음반)
정보출처
http://blog.daum.net/limjs5933/739
 
대한민국의 포크 가수 겸 작사. 작곡가.
1953년 1월 30일, 경상남도 거제시에서 태어났다.
본명은 이흥건이고, '한돌'은 '작은 돌의 역할'이라는 의미로 지은 우리말 예명이다.

1979년 가수로 데뷔하였고, 1984년, 신형원의 <불씨>와 <유리벽>을 작곡하면서 작곡가로서의 명성이 알려졌다.
1987년 신형원의 <개똥벌레>로 인기가 절정에 달했다.
1989년에는 서유석이 부른 <홀로 아리랑>을 작곡하였다.
한돌의 앨범은 대부분 '한돌타래'라는 명칭을 가지고 있다.

작품으로는 불씨. 유리벽. 터. 개똥벌레. 꼴찌를 위하여. 홀로 아리랑. 산삼의 나라(동요). 고운동 달빛.조율등이 있다.
가사풀이
 
내가 너의 손을 잡으려해도 잡을 수가 없구나
보이지 않는 그 무엇이 너와나를 가로막고 있어 슬프다
나는 안다. 네 안에서 울리는 아우성을
우정도 사랑도 유리벽 안에 있다.
그러나 아무도 깨뜨릴 생각을 하지 않으며 애써 모른척 하는구나
보이지 않는 유리벽을...
 
한돌님은 이 곡을 쓸 때 하느님과 자신의 대화내용을 썻을 겁니다.
하느님이 내 손을 잡으려 하는데 나를 둘러싼 그 무엇이 하느님과 나를 가로막고있어 슬프다는 말입니다.
하느님깨서는 내 안에서 요동치는 아우성을 듣고 계십니다.
우정도 사랑도 유리벽 안에 있으니 이걸 깨뜨리고 꺼내가라는 말입니다.
많은 사람들은 유리벽이 있다는 걸 알면서도 애써 모른척하고 깨뜨릴 생각을 않는데 이제 네가 나를 찾았으니 보이지 않는 유리벽을 깨라고 하느님이 말씀하십니다.
 
가이아킹덤
2016.12.18. 많은 대화와 함깨 유리벽을 깨라는 전언이 왔었습니다.
문득 생각이 나서 몇자 적어봅니다.
영성의 길을 가시는 분들이나 가시려고 하시는 분들이 꼭 음미해보았으면 하는 노래여서 올립니다.
감사합니다.
2019.3.15.가이아킹덤 작성
  
조회 수 :
47
등록일 :
2019.03.15
12:18:47 (*.208.81.47)
엮인글 :
http://www.lightearth.net/free0/628178/e8d/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www.lightearth.net/628178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유엔 각국대표부에 보내는 제안서 [2018. 8. 29.] 아트만 2018-08-29 4970
공지 우리가 지금 이곳 지구에 있음은 우연이 아닙니다. 아트만 2015-08-18 68423
공지 [릴루 마세(Lilou Mace)] 포스터 갬블(Foster Gamble)과의 인터뷰 1부/ 2부 아트만 2014-05-10 81362
공지 가슴으로 느껴보세요 - '빛나는 꿈들' [46] 관리자 2013-04-12 107038
공지 자본주의 체제가 총체적 사기 임을 알려주는 동영상(한글자막) [67] 관리자 2012-12-09 135305
공지 각성을 위한 준비 --마이트레야(미륵) [6] [57] 관리자 2011-08-17 172683
공지 자유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 [3] [54] 관리자 2010-06-22 285892
» 영혼의 길을 제시하는 노래 ⑧ 유리벽-신형원 노래 가이아킹덤 2019-03-15 47
15493 마고도 14000년전의 칠성신이었다. 가이아킹덤 2019-03-02 157
15492 아트만 님에게 [3] 제미나 2019-02-27 170
15491 그리스도 의식과 칠성신 가이아킹덤 2019-02-26 138
15490 새하늘과 새땅의 예루살렘성.... [2] 바람의꽃 2019-02-25 158
15489 [세상의완전한진리] 신과나눈이야기10 - 비로자나불과 가브리엘을 만난 체험 [5] 유전 2019-02-22 143
15488 어제 무슨 일 있었나요? [2] 가이아킹덤 2019-02-20 174
15487 [미래방송] 무한동력 발명에 대한 기자회견 아트만 2019-02-14 159
15486 진정한 사랑은 생존의식보다 우선한다. [2] 가이아킹덤 2019-02-11 141
15485 영혼의 길을 제시하는 노래 ⑦ 우리가 물이되어-강은교 [1] 가이아킹덤 2019-02-09 148
15484 명절 때마다 가족끼리 싸우는 이유. 보살과 아라한(성인)의 공부 방편 차이 유전 2019-02-06 166
15483 채널러빈이라는 사람을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2] 미르카엘 2019-02-05 289
15482 아호와 아호 아옴! [3] 바람의꽃 2019-02-04 160
15481 김경수와 김명수, 일본과 이스라엘, 가까운 미래의 의식주와 죽음의 대처 유전 2019-02-02 133
15480 요양원에서 만난 시인 [1] 가이아킹덤 2019-01-27 147
15479 손석희 폭행사건 녹취록에 대한 방편 유전 2019-01-26 143
15478 영(靈)적인 몸(身)이 필요한 이유 유전 2019-01-25 151
15477 빛의 일꾼들을 소집하고 양성하는 곳이 없나? [2] 바람의꽃 2019-01-23 211
15476 안재환의 번개탄 자살이 타살일 수 있는 방식 [1] 유전 2019-01-20 216
15475 불경에서 예수의 세계관이 정확하게 설법됨 [2] 유전 2019-01-18 2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