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nguage
한국어

자유마당new

우주는 우리를 돕고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의식 있는 삶에
눈을 떠가고 있습니다. 빛의 지
구는 내면에 있는 다양한 차원
의 의식을 통합하여 평화와 조
화의 빛을 내기 시작하는 사람
들의 교류 장소입니다.


신과나눈이야기한국모임
http://cafe.naver.com/cwgkorea


자유게시판

살 빼고, 콜라겐 채우고.. 제철 맞은 계피의 효능 5

                              [사진=게티이미지뱅크]미지 크게 보

계피는 향만 좋은 게 아니다. 소화를 돕는가 하면 경련을 진정시키는 효과도 있다.9월부터 12월까지가 제철인 계피. 예로부터 향신료는 물론 민간에서 치료제로 널리 쓰인 계피의 효능을 미국 건강 매체 '웹엠디'가 정리했다.


◆ 대사

 대사를 촉진한다. 즉 영양분을 합성하고 분해해서 에너지를 생성하고, 필요치 않은 물질은 밖으로 내보내는 작용이 활발해진다. 체중을 줄이고 싶다면 특히 주목할 것. 미시간대 연구진에 따르면, 계피에 든 신남알데히드 성분은 지방 세포의 열 발생을 자극해 축적된 지방을 태운다.


◆ 동안

계피를 먹으면 볼이 탱탱해진다. 계피가 콜라겐 생산을 촉진하기 때문이다. 계피에는 또 피부의 붉은 기를 다스리고 뾰루지를 진정시키는 효과가 있다. 특히 실론계피(스리랑카 산 계피)가 여드름을 유발하는 박테리아를 제압하는 능력이 탁월하다.


◆ 박테리아 

 계피는 살모넬라, 대장균, 포도상구균 등 인체에 유해한 세균들과 싸운다. 계피에는 염증을 가라앉히는 효과도 있다. 한 실험에 따르면 계피는 115종류의 식품들 가운데 항염증 효과가 가장 큰 것으로 드러났다. 류머티즘성 관절염 환자들에게 계피가 좋다고 하는 까닭이다.


◆ 콜레스테롤

연구를 통해 18주 동안 매일 계피를 1/4티스푼씩 먹으면 '나쁜' 콜레스테롤 수치는 떨어지고 '좋은' 콜레스테롤 수치는 올라간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계피는 혈압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 실험 결과, 석 달 동안 매일 계피를 먹으면 수축기 혈압이 5포인트까지 내려갔다.


◆ 치매

연구에 따르면, 계피는 알츠하이머병의 특징인 두뇌 속 이상 단백질의 축적을 멈추는 데 도움이 된다. 계피가 뇌 기능 향상에 기여할 가능성도 있다. 러시대 등 연구진은 미로 실험을 통해 계피가 쥐들의 기억력을 높인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https://news.v.daum.net/v/20211020160102102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숙면, 면역강화.. 제철 대추의 이득 5


대추가 제철이다. 대추는 남부 아시아가 원산. 그러나 달콤한 맛에 아삭한 식감으로 지금은 전 세계인이 즐기는 영양 간식의 지위를 누리고 있다.대추는 칼로리가 낮고 비타민과 미네랄 등 영양가는 풍부하다. 말려 보관하면 해를 넘겨 먹을 수 있다는 것도 장점이다. 예로부터 민간에서 치료제로도 널리 쓰인 대추. 과연 어떤 효험이 있을까? 미국 건강 매체 '헬스라인'이 정리했다.


◆ 노화 방지 = 철이 녹스는 건 공기 중의 산소와 결합해 산화됐기 때문이다. 산화 과정은 우리 몸에서도 일어난다. 즉 산소는 우리의 생존에 필수적인 물질이지만, 우리가 늙고 병드는 데도 큰 역할을 한다. 그런데 대추에는 이런 산화 과정을 억제하는 플라보노이드 등 항산화 성분이 풍부하다. 마찬가지 작용을 하는 비타민 C도 잔뜩 들어 있어서 대추 세 알이면 하루에 필요한 비타민 C의 77%를 섭취할 수 있다.


◆ 숙면 = 잠이 안 올 때는 대추차를 마시라는 조언을 들어본 적이 있을 것이다. 태국 마히돌대 연구진은 쥐를 대상으로 한 실험을 통해 불면에 대한 대추의 효능을 확인했다. 대추, 그리고 대추씨 추출물을 섭취한 쥐들은 수면 시간이 늘어나고 질도 높아졌던 것.


◆ 기억력 = 대추는 머리에 좋다. 중국 광저우대 등 연구진에 따르면, 대추에는 기억력을 증진하고 두뇌 세포를 신경 파괴 화합물에 의한 손상으로부터 보호하는 효과가 있다. 한국 동아대 등 연구진은 쥐 실험을 통해 대추씨 추출물이 알츠하이머병으로 인한 치매를 치료하는 데 도움이 된다는 사실을 밝히기도 했다.


◆ 면역력 = 대추에 든 다당류는 유해 세포를 중화하고 염증을 줄이는 역할을 한다. 이는 2형 당뇨병 같은 만성 질병을 예방하는 효과로 이어진다. 중국 타림대 등 연구진은 대추의 리그닌 성분이 면역 세포 생산을 촉진한다는 점을 확인했다. 대추에는 비타민C가 풍부해서 암세포와 싸우는 작용도 한다. 크로아티아 자그레브대 연구진은 쥐 실험에서 고용량 비타민 C 주사로 갑상선 암세포를 죽일 수 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 소화 = 대추를 먹으면 속이 편해진다. 섬유질이 풍부해서 소화 과정이 원활하게 돌아가도록 돕기 때문이다. 미국 일리노이대 연구진에 따르면 대추 속 섬유질은 장내 박테리아 생태계를 건강하게 유지하는 데에도 필수적이다. 대추 추출물이 위와 장의 내벽을 강화해서 궤양이나 해로운 박테리아로부터 보호한다는 논문도 여럿 나왔다.



profile
조회 수 :
201
등록일 :
2021.10.22
15:46:52 (*.28.40.39)
엮인글 :
http://www.lightearth.net/free0/658920/3bf/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www.lightearth.net/658920

베릭

2021.10.22
16:01:09
(*.28.40.39)
profile

눈 건강' 돕는 음식 7가지.. 또 다른 몸의 변화는?

나이 들면 눈의 망막, 시세포 등도 노화 과정을 거친다. 여기에 스마트폰 보는 시간이 늘고 자외선, 담배 연기 등이 더해져 눈 건강이 크게 위협받고 있다. 중년이 되면 노안과 겹쳐 시력이 예전 같지 않다는 것을 느낄 것이다. 외출 시 긴 챙 모자나 선글라스를 착용하고 금연과 함께 간접흡연도 피해야 한다. 젊었을 때부터 눈 건강에 좋은 음식을 자주 먹는 것도 큰 도움이 된다.

◆ 시금치

눈을 보호하는 항산화 성분인 루테인, 제아잔틴, 베타카로틴이 풍부한 음식이다. 특히 야맹증을 예방하는 비타민 A가 채소 중 가장 많다. 눈 건강에 이로운 4대 성분인 루테인, 제아잔틴, 베타카로틴, 비타민 A는 모두 기름에 녹는 지용성이다. 따라서 시금치는 기름에 살짝 볶거나 참깨를 뿌려 먹는 것이 좋다. 짜게 만들지 않는 게 중요하다(국립농업과학원 자료). 시금치, 케일 등 녹색채소류는 시각의 퇴화속도를 늦추고 암 위험도 줄여준다(국가암정보센터 자료).


◆ 양파

양파의 글루타티온 성분은 눈의 각막이나 수정체가 흐려져 나타나는 백내장 등 각종 눈질환의 예방에 도움이 된다. 양파의 겉껍질에 많은 퀘세틴 성분은 쇠가 녹슬 듯 몸이 산화하는 것을 막는 항산화 작용이 뛰어나다. 눈의 혈관 등 몸속 주요 혈관의 손상을 막고 나쁜 콜레스테롤(LDL) 농도를 감소시킨다. 피의 흐름을 좋게 해 고혈압, 동맥경화에 이어 심장병(협심증, 심근경색), 뇌졸중(뇌경색, 뇌출혈) 등 혈관질환으로 발전하는 것을 막는 작용을 한다.


◆ 달걀

달걀의 노른자는 전체 중량의 28~32%를 차지하는데, 비타민 A가 많이 들어 있다. 인과 철분도 풍부하다. 눈 건강에 도움을 줘 시력유지에 좋고 노화 속도를 늦춰준다. 달걀에서 가장 많은 중량을 차지하는 흰자는 단백질 함량이 높아 병아리가 부화할 때 영양분의 역할을 한다. 아침에 삶은 달걀 1~2개를 먹으면 단백질 보충과 함께 눈 건강을 지키는데 도움이 된다. 하루 1~2개의 달걀은 콜레스테롤을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 열무

열무는 비타민 A의 이전 물질(전구체)인 베타카로틴이 풍부해 눈 건강에 도움이 된다. 특히 눈의 점막을 보호하는데 좋다. 비타민 C도 많이 들어 있어 세균이나 바이러스에 대항하는 면역력 향상 효과가 있다. 콜라겐 생성을 촉진하고 몸에 나쁜 활성산소를 제거하는 항산화효과를 통해 피부 탄력을 유지하며 노화를 늦추는 작용을 한다.열무에 많은 칼륨은 혈관 내 나트륨 성분을 밖으로 배출시켜 고혈압 예방에 도움이 된다.


◆ 당근

당근에는 루테인, 라이코펜 등 항산화 성분이 풍부해 눈 건강에 좋다. 비타민 A도 많이 들어 있어 시력 유지에 도움이 된다. 몸의 급속한 산화를 막아 몸속 세포들이 손상을 받지 않고 정상적으로 기능하도록 돕는다. 당근에 풍부한 베타카로틴은 폐의 기능을 증진하고 항암, 노화지연 효과가 있다. 대기오염, 요리연기에 노출된 사람들이 먹으면 기관지 건강에도 좋다.


◆ 늙은 호박

늙은 호박의 진한 노란빛은 카로티노이드 색소 때문인데, 몸속에 흡수되면 비타민 A로 전환된다. 눈 건강에 좋은 성분이다. 정상 세포가 몸속의 발암물질로 인해 암 세포로 변화되는 것을 막으면서 증식을 억제하는 항암효과를 가지고 있다. 풍부한 베타카로틴은 몸속 불순물을 제거해 혈액 속의 콜레스테롤을 배출하는 데 도움이 된다. 수술 후 회복식으로 권장될 만큼 먹기 좋은 영양식이다. 산후 부기나 당뇨병으로 인한 부기를 빼는데도 좋은 식품이다.


◆ 고구마

고구마도 눈 건강에 도움을 준다. 주황색의 베타카로틴과 보라색의 안토시아닌은 대표적인 항산화물질로 몸에 나쁜 활성 산소를 제거해 눈 건강을 지키고 발암물질을 없애는데도 효과를 낸다. 식이섬유가 풍부하고 생고구마를 자를 때 나오는 유백색 액체인 얄라핀 성분은 변비 해소와 대장암 예방을 돕는다. 고구마 100g 중 34㎎ 들어 있는 칼슘은 사람의 몸에 흡수되기 쉬운 상태여서 효과적으로 칼슘을 섭취할 수 있다.


-----------------------------------------------------

심한 통증 불러오는 근육 경련..완화하는 식품 8

근육 경련은 근육이 긴장, 수축된 후 이완되지 않는 증상으로 일반적으로 운동이나 탈수, 여성의 경우 월경이 그 원인이다. 근육 경련은 통증을 동반하기도 하는데 보통 근육을 마사지해 완화할 수 있다.

근육 경련을 막거나 풀려면 칼륨, 나트륨, 칼슘, 마그네슘 등 주요 영양소를 충분히 섭취하는 것도 좋다. '웹 엠디' 등의 자료를 토대로 근육 경련을 완화하는데 어떤 식품이 좋은지 알아본다.

1. 고구마

고구마에는 근육 경련을 완화하는데 좋은 칼륨, 마그네슘, 칼슘이 많이 들어있다. 특히 고구마에는 칼슘이 풍부하다.

2. 바나나

바나나는 고구마와 마찬가지로 칼륨, 마그네슘, 칼슘을 얻을 수 있는 훌륭한 공급원이다.

3. 아보카도

아보카도 한 개에는 975㎎ 정도의 칼륨이 들어있는데, 이는 고구마나 바나나보다 두 배 많은 양이다. 칼륨은 근육이 기능하는 것을 돕고 심장 건강에도 도움이 된다.

4. 우유

우유는 칼슘, 칼륨, 나트륨 등 전해질이 풍부하며 수분 공급에도 도움이 된다. 운동 후 근육조직을 회복하는데 도움이 되는 단백질도 풍부하다.

5. 녹색 잎채소

케일, 시금치, 브로콜리 등 녹색 잎채소에는 칼슘과 마그네슘이 풍부해 근육 경련을 예방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다.

6. 오렌지주스

오렌지주스는 수분 공급에 도움이 되며, 오렌지주스 한 잔에는 500㎎에 가까운 칼륨이 들어있다. 칼슘이 강화된 제품으로 선택하는 것이 좋다.

7. 토마토

토마토는 칼륨과 수분 함량이 높다. 토마토주스 한 잔으로 하루에 필요한 칼륨 양의 15%를 얻을 수 있으며, 수분이 풍부해 근육경련이 일어나는 것을 예방할 수 있다.

8. 견과류, 씨앗류

견과 및 씨앗에는 마그네슘과 칼슘이 함유되어 있다. 구운 해바라기씨 약 30g에는 37㎎ 정도의 마그네슘이 들어있고, 같은 양의 구운 아몬드에는 두 배 정도의 마그네슘이 들어있다.


베릭

2021.10.22
16:08:21
(*.28.40.39)
profile
칼슘 섭취’ 대장암 예방 위해 꼭 챙겨라


최근 대장암이 급속히 늘고 있다. 2018년에 발표된 중앙암등록본부 자료에 의하면 2016년 우리나라에서 대장암이 남녀를 합쳐 2만 8127 건 발생했다. 위암에 이어 2위이지만 2017년, 2018년에는 대장암이 위암을 제치고 1위로 올라섰다는 추정치가 계속 나오고 있다. 동물성 지방 과다 섭취 등 서구식 식단이 확산하면서 미국이나 유럽처럼 대장암이 1위 암으로 굳어질 전망이다.

 대장암 예방을 위해서는 총 섭취 칼로리를 줄이고 붉은 고기와 고지방 식사 자제섬유소가 많은 채소-과일 섭취, 운동 등이 중요하다. 이 가운데 빼놓을 수 없는 것이 칼슘 섭취이다. 이는 수많은 논문을 통해 의학적으로 확인된 것이다.

 

  “칼슘은 담즙산, 지방산과 결합해 이들이 대장 상피세포에 나쁘게 작용하는 것을 막는다.

“최근 일부 임상시험과 전향적 코호트 연구들에서는 칼슘 섭취가 대장암과 대장 선종의 발생을 의미 있게 감소시킨다는 결과가 나왔다”

 미국 국립암연구소 연구결과에 따르면 하루 칼슘 섭취량이 가장 많은 사람들이 가장 적은 사람들에 비해 대장암 발생률이 남성은 16%, 여성은 28% 각각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칼슘 근육의 수축과 이완, 심장 박동, 신경전달 물질의 분비, 효소의 활성화, 세포의 분열 등 여러 영양소의 대사 작용에 관여하고 있다. 

칼슘의 기능 중 빼놓을 수 없는 것이 세포막을 통해 체내 물질의 이동을 조절하는 역할이다. 칼슘이 골밀도뿐만 아니라 체중 조절, 당뇨, 대장암 예방 등에도 도움이 되는 이유다.

 대장암 예방을 위한 효과적인 칼슘 섭취량에 대해서는 아직 많은 연구가 필요하다. 한국인 영양섭취기준에 의하면 우리나라 성인의 1일 칼슘 권장섭취량은 남자 700㎎, 여자 700㎎이며 50세 이상의 여성은 800㎎을 권장하고 있다.

 하지만 칼슘을 과다 섭취할 경우 오히려 건강에 해롭다는 연구결과도 있다.

칼슘을 음식이 아니라 식이 보충제 형태로 하루 1000mg 이상 섭취하는 사람은 암으로 사망할 위험이 53% 높았다.

 

칼슘우유, 요구르트 등 유제품,

 뼈째 먹는 생선 등에 많이 들어 있으며  체내 이용률도 높다. 

해조류, 두류, 곡류, 채소 등에도 칼슘이 함유돼 있다. 

다시마와 가다랑어는 비타민 D가 풍부해 칼슘을 섭취할 때 체내 흡수를 높인다. 

식사 때 멸치, 미역, 두부, 깻잎 등을 함께 먹으면 

자연스럽게 칼슘을 섭취할 수 있다.

엽산이 풍부한 김, 미역 같은 해조류, 바나나, 키위, 참외 등을 자주 먹는 것도 도움이 된다. 


대장암은 초기에 발견하면 치료 성적이 매우 좋다. 45세 이후부터 5-10년마다 대장 내시경 검사를 받는 것이 좋다. 분별잠혈검사(대변검사)도 권장된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칼슘함량 우유의 3배' 국산 손가락조, 골다공증 예방-치료에 효과

2021-10-27 15:27:38

2021102700000000000126921.jpg

최근 경북대학교 치과대학 박의균 교수팀과의 공동 연구에서 핑거 1호 추출물이 뼈를 파괴하는 파골세포의 분화를 억제하면서 뼈를 만드는 조골세포의 분화는 촉진한다는 점을 확인했다.

농진청은 "핑거1호는 골다공증과 골감소증을 치료하는 칼슘 함량이 100g당 322㎎으로 일반 조의 15배, 우유의 3배 수준"이라면서 "골다공증 질환 예방에 높은 효과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농진청이 실제로 핑거1호 분말을 50% 넣은 쿠키와 일반 밀가루 쿠키를 비교한 결과 칼슘(6.3배), 마그네슘(5.5배), 칼륨(2.3배), 나트륨(1.3배) 함량이 더 높았다.

정찬식 농진청 밭작물개발과장은 "핑거1호는 환경 적응성이 뛰어나 전국적 보급이 기대된다"면서 "올해 말에 종자 수요를 파악해 내년 초 농가에 보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베릭

2021.10.29
01:47:09
(*.28.40.39)
profile

https://news.v.daum.net/v/20211025170115455

혈관을 막는 최악의 음식! 만성염증의 원인인 '이것'은

세계보건기구(WHO)에 따르면 사망 원인 1위 질환은 바로 ‘심혈관질환’이다. 우리나라도 서구화된 식습관으로 인해 암에 이어 심혈관질환이 사망 원인 2위로 올라섰다. 혈관은 혈액과 함께 산소와 영양소를 전신으로 운반하는 통로 역할을 하고, 우리 몸의 모든 순환의 기본이 되는 아주 중요한 조직이기 때문에 원활한 혈액 순환은 건강, 생명과 직결된다고 볼 수 있다. 그런데 우리 몸속에서 독소로 작용해 혈관 건강을 망치는 음식들이 있다. 김지영 약사는 혈관을 막고 만성염증의 원인이 되는 음식을 소개했다.

우리 몸에 들어오면 독소로 바뀌는 음식은?
김지영 약사는 “혈관 건강을 위해서는 AGEs(최종당화산물)이 많은 음식을 피해야 한다”라고 설명한다. 탄수화물 독소라고도 일컫는 AGEs는 당과 단백질이 가열되어 생긴 당 독소이다. 당분이 효소 반응 없이 단백질과 열로 인해 결합하면 단백질 분자의 구조가 이상하게 바뀌면서 우리 몸속에서 독소로 작용한다. 이처럼 당 독소 형태로 우리 몸에 들어오는 예도 있고, 과도하게 섭취한 탄수화물이나 당이 혈관을 타고 돌아다니다가, 우리 체온에 의해 몸속 단백질과 만나 독소를 형성하기도 한다. 이러한 당 독소는 염증반응을 일으키고, 이에 따라 우리 몸은 면역체계를 제어하고 자극하는 신호 물질인 사이토카인을 분비해 산화스트레스를 받게 된다. 또한 혈관에 결합하면 유연성을 떨어뜨려 혈관 경화를 일으켜 뇌나 눈, 신장, 심장 등의 기관을 망가뜨릴 수 있다. 김지영 약사가 설명하는 혈관 건강을 망치는 당 독소가 많은 음식을 소개한다.

직화한 붉은 고기당 독소는 특정 온도 이상 가열할 때 생기는데, 김지영 약사는 “특히 베이컨 섭취를 주의해야 한다”라고 설명한다. 베이컨을 붉은 고기를 직화한 것인데, 먹기 전에 또 한 번 굽게 되므로 당 독소가 많이 생길 수밖에 없다. 이처럼 고기를 삶는 것보다 BBQ 형태로 직화하면 당 독소 함량이 높아진다. 또한 요리 프로그램 등을 보면 풍미를 높여준다며 간장을 살짝 태우는 조리법을 소개하기도 하는데, 이러한 과정에서 당 독소가 많이 생기므로 피하는 것이 좋다.

감자칩과 감자튀김 등 기름에 튀긴 음식은 혈관 건강에 좋지 않은 당 독소가 많이 포함되어 있다



감자칩, 감자튀김

감자 자체가 탄수화물인데 고온의 기름에 튀기게 되면 아미노산과 환원당의 반응 때문에 당 독소가 많이 생긴다. 이 밖에도 견과류를 굽거나 튀긴 음식에도 당 독소가 많이 포함되어 있다.

트랜스지방이 많은 음식

혈관의 경화와 체내 염증을 유발하는 성분으로 ‘트랜스지방’이 있다. 일반적으로 올리브유와 같은 식물성 기름은 몸에 좋지만, 쉽게 변질되어 보관이 어렵다는 단점이 있다. 이러한 단점을 보완하기 위해 인위적으로 재조합한 식물성 기름이 바로 트랜스지방이다. 트랜스지방은 혈액 중 나쁜 콜레스테롤을 증가시키고 좋은 콜레스테롤은 낮춰 소량만 섭취해도 몸속에 쉽게 쌓이고 염증 물질이 증가한다. 트랜스지방은 마가린이나 쇼트닝을 이용해 만든 인스턴트식품과 가공식품에 많이 들어 있으며, 대표적으로 도넛이나 머핀, 크로켓, 치킨 피자, 팝콘 등이 있다.

당 독소 줄이는 방법은?
당 독소를 줄이려면 당 독소가 많은 음식을 먹지 않으면 되지만 사실 쉽지 않은 일이다. 당 독소가 많은 음식은 산도를 높이면 독소 생성이 줄어든다고 한다. 따라서 직화 고기나 튀김 요리를 먹을 때는 레몬즙살짝 뿌려 먹는 것이 좋다. 또한 기름에 튀기거나 굽는 것보다 삶는 조리법을 선택하는 것을 추천한다. 오메가3와 같은 좋은 지방산을 챙겨 먹거나, 항산화와 항염증 작용하는 비타민 C, 글루타치온과 같은 영양제를 보충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식물을 키울 때 물과 비료, 수액을 아무리 많이 줘도 줄기가 튼튼하지 못해 영양분을 이동시키지 못하면 잘 자라지 못한다. 김지영 약사는 “우리 몸도 이와 같이 과음과 과식 등 불규칙하고 건강하지 않은 식습관 등으로 인해 혈관의 노화가 빨라지면 원활하게 순환하지 못하고, 이에 따라 다양한 질병이 나타날 수 있다”라고 설명하면서 혈관 건강을 미리미리 챙겨야 한다고 경고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국제정세와 관련하여 실시간 전달되는 중요한 정보를 금일부터 올립니다. 아트만 2020-05-14 19217
공지 현재 진행중인 국내, 국제정세에 대하여.. 아트만 2020-01-09 25907
공지 어보브 메제스틱 (한글자막) -- 데이빗 윌콕, 코리 굿 출연 / "트럼프왕과 기사이야기" [1] 아트만 2019-10-20 24220
공지 유엔 각국대표부에 보내는 제안서 [2018. 8. 29.] 아트만 2018-08-29 34544
공지 우리가 지금 이곳 지구에 있음은 우연이 아닙니다. [1] 아트만 2015-08-18 96610
공지 [릴루 마세(Lilou Mace)] 포스터 갬블(Foster Gamble)과의 인터뷰 1부/ 2부 아트만 2014-05-10 109500
공지 가슴으로 느껴보세요 - '빛나는 꿈들' [1] [46] 관리자 2013-04-12 139274
공지 자본주의 체제가 총체적 사기 임을 알려주는 동영상(한글자막) [67] 관리자 2012-12-09 163662
공지 각성을 위한 준비 --마이트레야(미륵) [6] [57] 관리자 2011-08-17 203556
공지 자유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 [3] [54] 관리자 2010-06-22 315376
16248 대장동 ㅡ 이명박이 100% 민영개발로 바꾼것을 이재명이 100% 공공개발로 바꾸려 하자 국힘당측이 결사적으로 막았다. [2] 베릭 2021-10-29 109
16247 제수이트 맹세문 [4] 베릭 2021-10-29 122
16246 행성 에너지 그리드에 대하여 설명해 주실 분 [3] 가이아킹덤 2021-10-29 138
16245 "죽음의 약"..백신 피해 가족들, '인과성 인정하라'며 헌법소원 [2] 베릭 2021-10-28 173
16244 모든길은 오행을 통해 상화에 이른다. [7] 가이아킹덤 2021-10-26 207
16243 Operation Mockingbird (앵무새 작전) 아트만 2021-10-25 138
16242 신비한 미스테리세계 ㅡ 우주와 지구의 역사 [11] 베릭 2021-10-24 246
16241 숨겨진 지구역사 (Hidden History of Earth) [10] 베릭 2021-10-24 163
16240 음식으로 꼭 먹어야… 필수 미네랄과 비타민 7 [2] 베릭 2021-10-24 164
16239 렙틸리언의 실체 베릭 2021-10-24 194
16238 트랜스휴먼의 상품화를 시도하는 안티 세력들 [2] 베릭 2021-10-23 130
16237 원시적 반문명 행성의 특징 - 인구과잉, 노화 홀리캣 2021-10-23 177
16236 새로운 경제 시스템과 UBI(유니버설 기본 소득) 이해 [1] 아트만 2021-10-23 141
16235 백신 쉐딩 현상 [5] 베릭 2021-10-23 149
16234 "CPA 준비하던 23세 고대생 아들, 화이자 2차 맞고 사망했습니다" [4] 베릭 2021-10-23 144
16233 읍사무소에서 주사 맞으라고 전화오면 사망자 몇명인 줄 아는지? 물어보세요! [3] 베릭 2021-10-23 114
16232 전 사타니스트가 밝힌 일루미나티의 영적 계략 우주에 외계인은 존재하지 않으며 모두 악령들이 둔갑한 것이다. [1] 아눈나키vs드라코니언 2021-10-22 139
» 계피 효능과 대추의 이득 [3] 베릭 2021-10-22 201
16230 두려움을 극복하는 효과적인 방법 [2] 베릭 2021-10-22 122
16229 기운을 내는 효과적인 방법 [2] 베릭 2021-10-22 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