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nguage
한국어

한민족의 맥

우주는 우리를 돕고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의식 있는 삶에
눈을 떠가고 있습니다. 빛의 지
구는 내면에 있는 다양한 차원
의 의식을 통합하여 평화와 조
화의 빛을 내기 시작하는 사람
들의 교류 장소입니다.


신과나눈이야기한국모임
http://cafe.naver.com/cwgkorea


역 사
북 <판문점선언 가로막고 있는 자유한국당·바른미래당>

송재호 2018.08.27 11:05 


       

노동신문은 27일 정세론해설 <화합과 통일을 반대하는 대결당>에서 <판문점선언에 대한 태도는 애국과 매국, 통일과 분열, 평화와 전쟁에 대한 입장을 가르는 시금석으로 된다.>고 밝혔다.

  

이어서 <남조선보수패당이 판문점선언의 <국회>동의를 가로막고 있는 것은 그들이야말로 민족의 화해와 협력, 조선반도의 평화와 통일이 아니라 동족대결과 전쟁을 추구하는 반통일분자들이라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고 규탄했다.

 

<이런 대결광들의 반통일책동을 짓뭉개버리지 않는다면 판문점선언이 순조롭게 이행되여나갈 수 없으며 좋게 발전하는 북남관계가 또다시 우여곡절을 겪을 수 있다.>고 경고했다.

 

아래는 전문이다.


화합과 통일을 반대하는 대결당

 

최근 남조선에서 력사적인 판문점선언의 국회동의문제가 론의되고있는 가운데 보수야당들이 그 무슨 선 비핵화라는 전제조건을 내세우며 그를 한사코 반대하고있다.


자유한국당바른미래당것들은 실질적비핵화의 진전이니, 시기상조니 하며 판문점선언의 국회동의를 거부해나서고있다.자유한국당의 원내대표 김성태는 얼마전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비핵화에 대한 검증이 전제되지 않는 한 판문점선언의 국회동의는 기대하지 말라고 떠들었다.이로써 남조선보수패당은 북남화해와 조선반도의 평화, 통일을 바라지 않는 저들의 반민족적정체를 다시한번 드러냈다.


불신과 대결의 력사를 밀어내고 화합과 통일을 이룩하려는것은 우리 겨레의 한결같은 념원이다.민족의 이 지향과 요구를 반영한것이 바로 력사적인 판문점선언이다.북과 남이 서로 뜻과 힘을 합쳐 화해와 단합의 새 력사, 통일과 번영의 새시대를 열어나갈것을 온 세상에 선포한 판문점선언은 우리 겨레는 물론 국제사회의 지지와 환영을 받고있다.


그런데 남조선의 보수패당은 평화와 통일에로 향한 대세의 흐름에 역행하여 동족에 대한 불신과 적대감을 드러내면서 판문점선언의 리행에 장애를 조성하고있다.이자들이 판문점선언의 국회동의를 집요하게 거부하고있는것이 그의 리행을 어떻게 하나 가로막아 대결시대를 되살리려는 반통일적망동이라는것은 두말할 필요가 없다.


판문점선언에 대한 태도는 애국과 매국, 통일과 분렬, 평화와 전쟁에 대한 립장을 가르는 시금석으로 된다.


남조선보수패당이 판문점선언의 국회동의를 가로막고있는것은 그들이야말로 민족의 화해와 협력, 조선반도의 평화와 통일이 아니라 동족대결과 전쟁을 추구하는 반통일분자들이라는것을 보여주고있다.


북남관계를 개선하고 평화와 민족공동의 번영을 이룩하며 조국통일문제를 우리 민족의 요구와 근본리익에 맞게 풀어나가는데서 그 무엇도 판문점선언을 대신할수 없다.자주통일, 평화번영의 길을 뚜렷이 밝혀준 판문점선언은 철저히 리행되여야 한다.


북남관계와 조선반도정세가 전환적국면을 맞이한 지금 구태의연하게 동족대결에 매여달리면서 판문점선언의 리행을 방해하려고 온갖 책동을 다하고있는 자유한국당을 비롯한 보수패거리들의 망동은 남조선 각계의 비난과 규탄을 불러일으키고있다.


남조선의 민주개혁정당들과 진보적인 시민사회단체들은 자유한국당바른미래당의 처사를 비난하면서 조선반도의 항구적평화체제구축에 여야가 따로 있을수 없다., 남북관계의 안정적관리와 지속적발전을 위해 판문점선언의 국회동의를 추진해야 한다.고 주장하고있다.


판문점선언에 대한 보수패당의 국회동의거부책동이 남조선 각계의 규탄대상으로 되고있는것은 당연하다.


돌이켜보면 지난 시기 내외의 지지찬동을 받은 력사적인 .15공동선언과 10.선언의 리행이 중단되고 북남관계가 진통과 좌절을 겪지 않으면 안되였던것도 자유한국당과 같은 남조선보수패당의 악랄한 방해책동때문이였다.민족공동의 자주통일대강인 .15공동선언과 그 실천강령인 10.선언을 터무니없이 대남적화전략의 산물이라고 헐뜯고 그 무슨 잃어버린 10을 떠벌이며 북남관계파괴책동에 미쳐날뛴 남조선보수패당의 죄악은 우리 민족의 뇌리에 사무쳐있다.남조선의 보수패당이야말로 민족의 화해와 단합, 평화와 통일에 백해무익한 존재이다.


이런 대결광들의 반통일책동을 짓뭉개버리지 않는다면 판문점선언이 순조롭게 리행되여나갈수 없으며 좋게 발전하는 북남관계가 또다시 우여곡절을 겪을수 있다.


반통일세력의 방해책동이 제아무리 악랄해도 판문점선언이 가리키는 길을 따라 나아가는 우리 겨레의 전진을 가로막지 못할것이다.

분류 :
한민족
조회 수 :
58
등록일 :
2018.08.28
16:14:57 (*.223.2.214)
엮인글 :
http://www.lightearth.net/history/624524/f35/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www.lightearth.net/624524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지구 유엔 각국대표부에 보내는 제안서 [2018. 8. 29.] 아트만 2018-09-06 190
공지 우주 우리가 지금 이곳 지구에 있음은 우연이 아닙니다. 아트만 2015-08-17 4052
공지 한민족 정치포탈 서프라이즈 - 제정신 가지고 사는 이들이 모인곳 아트만 2014-07-12 11017
공지 한민족 뉴스타파 - 시민의 회비로 운영되는 / 믿을 수 있는 언론 아트만 2014-07-12 7701
공지 지구 한민족의 맥에 올려지는 현실 정보에 대하여 아트만 2013-08-03 18106
1689 지구 우리시대의 쿼터백 아트만 2018-09-20 64
1688 한민족 [정상회담 환영시5] 백두산 가는 길 아트만 2018-09-20 45
1687 한민족 [정상회담] 남북 정상, 백두산 천지에오르다 아트만 2018-09-20 106
1686 지구 아메리카대조선 3부 Part2: 황인종은 아시아로!! 아트만 2018-09-18 64
1685 지구 아메리카 대조선2부 + 한국인은 어디서 왔을까 - youtube 아트만 2018-09-18 53
1684 지구 아메리카 대조선 1부-경복궁을 찾아서 - youtube 아트만 2018-09-18 43
1683 한민족 아파트값 폭등과 정권… ① 광풍 죽여야 정권미래 있다. 아트만 2018-09-10 59
1682 지구 역설의 철학 (1) ~ (19) 아트만 2018-09-10 53
1681 지구 건국 70돐! 년대와 세기를 승리로 줄달음 쳐온 인민의 나라―모두가 축하하자, 조선의 창건 70돐을 아트만 2018-09-10 70
1680 지구 한반도 평화와 번영, 통일을 위해 누구와 싸워야하는가? 아트만 2018-09-08 95
1679 지구 북, "남북관계, 외세 눈치 보지 말고 우리민족끼리 풀어가자" 아트만 2018-09-07 56
1678 한민족 '흑금성' 아닌 '박채서'로 "국가는 비겁했으나 난 후회 없다" 아트만 2018-09-07 58
1677 지구 ‘동지’ 영화를 보고 / 북으로 간 스파이「The Spy Gone North」 아트만 2018-09-03 42
1676 지구 위구르와 한국은 둘도 없는 형제 아트만 2018-09-03 92
1675 지구 미국은 변화된 처지를 깨닫고 처신을 똑바로 해야 한다 아트만 2018-08-30 49
1674 한민족 [영상-포토]양승태 일당 친일 사법농단, 국민적 단죄가 애국이다! 아트만 2018-08-28 40
» 한민족 북 <판문점선언 가로막고 있는 자유한국당·바른미래당> 아트만 2018-08-28 58
1672 지구 북핵 북미대결과 우리민족 우선주의! 아트만 2018-08-28 38
1671 지구 [개벽예감 312] 중국의 핵무력, 일본의 핵야망, 미국의 철군정책 아트만 2018-08-27 87